실시간 뉴스



이복현 "중앙 차단 시스템 'NSDS'로 불법 공매도 차단"


불법 공매도는 코리아 디스카운트의 주요 요인
"금투세 등 정책에 대한 제언 적극 참고할 것"

[아이뉴스24 황태규 기자] 이복현 금융감독원 원장이 이중 검증시스템 'NSDS'를 통한 불법 공매도 근절을 자신했다.

이복현 금융감독원 원장이 이중 검증시스템 'NSDS'를 통한 불법 공매도 근절을 자신했다. [사진=황태규 기자]
이복현 금융감독원 원장이 이중 검증시스템 'NSDS'를 통한 불법 공매도 근절을 자신했다. [사진=황태규 기자]

금융감독원은 25일 한국거래소,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증권금융과 공동으로 '개인투자자와 함께하는 열린 토론'을 개최했다. 이 원장은 불법 공매도 방지 전산시스템 구축 방안의 공개와 이에 대한 이해관계자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2차 토론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금감원이 공개한 '불법 공매도 중앙 차단 시스템(NSDS)'은 잔고 변동을 집계하는 중앙 차단 시스템을 구축해 무차입공매도를 상시 자동 탐지한다.

시스템은 한국거래소에 구축될 예정이며, 기관투자자 자체 잔고관리 시스템을 연계씨켜 거래정보를 집중시키고, 기관투자자별 모든 매도주문을 주문 당시 매도 가능 잔고와 상시 대사하여 무차입 공매도를 자동 탐지하는 원리다.

NSDS 설계도 [사진=금융감독원]
NSDS 설계도 [사진=금융감독원]

NSDS 적발 예시 [사진=금융감독원]
NSDS 적발 예시 [사진=금융감독원]

이 원장은 "공매도 잔고를 보고하는 모든 기관투자자가 '주문 전' 무차입공매도 여부를 전산을 통해 자체 확인하고, '주문 후'에 불법 공매도 중앙 차단 시스템인 NSDS가 모든 주문을 재검증하는 디지털 프로세스"라며 "이러한 이중 검증시스템으로 불법 공매도를 근절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불법 공매도는 그간 국내 투자자의 시장 신뢰를 저해하며 코리아 디스카운트의 주요 요인으로 작용해 왔다"며 "이번 전산시스템 구축을 계기로 더 이상 소모적인 논쟁이 발생하지 않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한 최근 불거지는 증시 밸류업, 금융투자세 도입 등의 이슈들에 대해 모든 시장 참여자들의 관심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이 원장은 "개인투자자들이 최근 국민청원 등을 통해 금융투자세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하고 있다"며 "금투세를 포함한 자본시장 주요 현안들에 대해 제언이 있다면 금융당국의 자본시장 정책 방향 설정에 적극 참고하겠다"고 강조했다.

/황태규 기자(dumpling@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이복현 "중앙 차단 시스템 'NSDS'로 불법 공매도 차단"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