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길에 떨어진 122만원 발견한 여학생이 한 일은?


[아이뉴스24 신수정 기자] 골목길에 떨어진 돈다발을 발견한 한 여고생이 이를 경찰에 전달하면서 제 주인을 찾은 사연이 알려졌다.

골목길에 떨어진 돈다발을 발견한 한 여고생이 이를 경찰에 전달하면서 제 주인을 찾은 사연이 알려졌다. 사진은 떨어진 돈을 발견한 여학생 모습. [사진=유튜브 채널 '경찰청']
골목길에 떨어진 돈다발을 발견한 한 여고생이 이를 경찰에 전달하면서 제 주인을 찾은 사연이 알려졌다. 사진은 떨어진 돈을 발견한 여학생 모습. [사진=유튜브 채널 '경찰청']

지난 24일 경찰청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돈뭉치를 주운 시민, 그다음 선택은?'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은 지난 2월 27일 경남 하동군 하동읍의 한 골목길 폐쇄회로(CC)TV 화면으로, 당시 자전거를 타고 이 골목길을 지나던 남성 A씨가 1만원권과 5만원권 등 현금 122만원을 길에 떨어트렸다.

골목길에 떨어진 돈다발을 발견한 한 여고생이 이를 경찰에 전달하면서 제 주인을 찾은 사연이 알려졌다. 영상은 돈을 떨어트리는 남성의 모습. [영상=유튜브 채널 '경찰청']
골목길에 떨어진 돈다발을 발견한 한 여고생이 이를 경찰에 전달하면서 제 주인을 찾은 사연이 알려졌다. 영상은 돈을 떨어트리는 남성의 모습. [영상=유튜브 채널 '경찰청']

A씨는 이를 알아차리지 못한 채 그대로 가버렸고, 지폐는 너덜너덜한 상태로 방치됐다. 그러던 중 인근을 지나던 고등학교 1학년생 B양이 지폐를 발견하고 발걸음을 멈췄다.

B양은 주변을 두리번거리더니 휴대전화로 돈이 방치된 모습을 촬영했다. 이어 쪼그려 앉아 현금을 한 장씩 줍기 시작했다. 돈을 모두 주운 B양은 곧바로 인근 경찰서로 향해 현금을 습득했다고 신고했다.

골목길에 떨어진 돈다발을 발견한 한 여고생이 이를 경찰에 전달하면서 제 주인을 찾은 사연이 알려졌다. 영상은 떨어진 돈을 줍는 여학생의 모습. [영상=유튜브 채널 '경찰청']
골목길에 떨어진 돈다발을 발견한 한 여고생이 이를 경찰에 전달하면서 제 주인을 찾은 사연이 알려졌다. 영상은 떨어진 돈을 줍는 여학생의 모습. [영상=유튜브 채널 '경찰청']

이에 경찰은 관제센터 직원과 함께 CCTV 영상물을 보며 A씨가 자전거를 타고 가다가 돈을 떨어뜨리는 장면을 확인했다.

A씨의 인상착의를 파악한 경찰은 A씨의 동선을 추적해 길가에 세워진 자전거를 발견했으며, 경찰은 A씨가 떨어뜨렸던 현금을 모두 전달했다.

A씨는 B양에게 사례금을 주며 고마움을 전한 것으로 파악됐다.

한편 길에 떨어진 남의 돈을 습득하고 신고하지 않는다면 점유이탈물횡령죄로 1년 이하 징역이나 300만원 이하 벌금 또는 과료에 처한다.

/신수정 기자(soojungsin@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길에 떨어진 122만원 발견한 여학생이 한 일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