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잘 배워 갑니다"…CJ대한통운, 물류센터에 우즈벡 정부 인사 방문


[아이뉴스24 양호연 기자] CJ대한통운은 우즈베키스탄 정부의 고위급 인사들이 인천GDC(Global Distribution Center) 를 방문해 다양한 물류 기술을 살펴봤다고 24일 밝혔다.

24일 우즈베키스탄 정부 고위급 인사들이 CJ대한통운 인천GDC에서 물류 로봇 시스템 오토스토어(Auto-Store)를 참관하고 있다. [사진=CJ대한통운]
24일 우즈베키스탄 정부 고위급 인사들이 CJ대한통운 인천GDC에서 물류 로봇 시스템 오토스토어(Auto-Store)를 참관하고 있다. [사진=CJ대한통운]

이날 GDC에는 우즈베키스탄 정부 차관, 국장급 등 고위급 인사 총 16명이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이 우즈베키스탄 전자정부 역량 강화를 위해 추진 중인 교육과정의 일환이다.

CJ대한통운 인천GDC는 물류 로봇 시스템인 오토스토어(Auto-Store)를 도입하는 등 첨단 기술을 적용해 운용 중이다. 구매량 예측분석을 통해 글로벌 고객사 제품을 해당 센터에서 보관한 후 국가별 주문에 맞춰 포장·발송한다.

이날 현장을 찾은 페코스(PEKOS) 우즈베키스탄 디지털기술부 제1차관은 "안전성, 효율성을 모두 갖춘 첨단 로봇이 복잡한 물류과정들을 안정적으로 수행하는 모습이 매우 인상적"이라며 "이 곳에서 경험한 한국의 선진화된 디지털 기술들이 본국에서 추진중인 전자정부 구현에 큰 영감을 줄 것 같다"고 말했다.

CJ대한통운 인천GDC의 물류 로봇시스템 오토스토어(Auto-Store). [사진=CJ대한통운]
CJ대한통운 인천GDC의 물류 로봇시스템 오토스토어(Auto-Store). [사진=CJ대한통운]

장영호 CJ대한통운 IFS본부장은 "이커머스의 국경이 무너지고 초국경 택배가 글로벌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다"며 "인천GDC 운영을 고도화 하고 중동에 구축중인 사우디GDC를 성공적으로 준공해 CBE 물류사업 확대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양호연 기자(hy@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잘 배워 갑니다"…CJ대한통운, 물류센터에 우즈벡 정부 인사 방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