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尹, 5선 정진석 신임 비서실장 임명…"원만한 소통 기대"(종합)


尹, 대통령실 브리핑룸서 직접 인선 발표
정진석 "여소야대 난맥…'통합의 정치' 보좌"

[아이뉴스24 김보선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2일 신임 비서실장에 국민의힘 정진석 의원을 임명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 브리핑룸에서 "우리나라 정계에서 여야 두루 원만한 관계를 갖고 있다고 아마 잘 아실 것"이라며 정 의원을 신임 비서실장에 임명한 사실을 직접 발표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22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정진석(오른쪽) 국민의힘 의원의 신임 비서실장 임명 발표를 하고 있다. 2024.04.22. [사진=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22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정진석(오른쪽) 국민의힘 의원의 신임 비서실장 임명 발표를 하고 있다. 2024.04.22. [사진=뉴시스]

정 비서실장에 대해선 "용산 참모진뿐 아니라 내각, 당, 야당 또 언론과 시민사회 모든 부분에서 원만한 소통을 하며 직무를 잘 수행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향후 국정 운영 방향에 대해선 "지난 2년 동안은 중요한 국정과제를 정책으로 설계하고 또 집행하는 쪽에 업무의 중심이 가 있었다고 할 수 있다"며 "지금부터는 국민들께 좀 더 다가가서 더 설득하고 소통하고 정책 추진을 위해 당과의 관계뿐 아니라 야당도 설득하고 소통하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국회부의장을 지낸 5선 중진의 정 의원은 충남 공주 출신으로 서울 성동고와 고려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했다. 한국일보 기자를 거쳐 16대 총선 때 충남 공주·연기에서 처음 당선됐다. 이명박 정부 때 청와대 정무수석을 지냈고 새누리당 원내대표, 국회의장 비서실장, 국회 사무총장 등을 거쳤다. 현 정부 출범 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도 역임했다.

정 실장은 임명 뒤 "여소야대의 정국 상황이 염려되고 난맥이 예상된다"며 "어려운 시점에 윤석열 정부를 돕고 대통령을 도와야 한다는 것이 제 책임이라고 느낀다"고 밝혔다.

이어 "대통령께서 더 소통하고 통섭하고 통합의 정치를 이끄는 데 미력이나마 잘 보좌하겠다"며 "오직 국민 눈높이에서 대통령께 말씀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보선 기자(sonntag@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尹, 5선 정진석 신임 비서실장 임명…"원만한 소통 기대"(종합)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