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제천 의림지 역사박물관, 점말동굴 기획전시 열어


국내 첫 발굴 구석기 유적, 7월 21일까지 선봬

[아이뉴스24 한준성 기자] 충북 제천시 의림지 역사박물관은 22일부터 7월 21일까지 ‘점말, 각자[各自]의 삶’을 연다고 밝혔다.

제천시 송학면 포전리에 위치한 점말동굴은 우리나라 최초로 발굴·조사된 구석기시대 동굴 유적이다.

각종 동식물 화석과 뗀석기, 뼈 도구 등 1만여 점의 유물이 출토돼 구석기시대 유물뿐 만 아니라, 신라 화랑이 새기고 간 각자와 동굴 앞 광장에서 출토된 통일신라시대 탄생불, 기와 등 구석기시대부터 현대까지 긴 역사를 간직한 곳이다.

‘점말, 각자[各自]의 삶’ 전시전 포스터. [사진=제천시]
‘점말, 각자[各自]의 삶’ 전시전 포스터. [사진=제천시]

이번 전시는 점말동굴에서 살았던 각자의 삶을 살펴볼 수 있도록 점말동굴에서 출토된 구석기시대 동물 뼈화석, 뗀석기, 뼈도구를 비롯하여 화랑이 새긴 각자, 점말동굴 앞 광장에서 출토된 탄생불과 고려시대 청동 숟가락 등 130여점의 유물을 선보이는 등 점말동굴이 간직한 역사를 한 자리에 볼 수 있는 전시다.

점말동굴 모양의 ‘스탬프 체험’과 구석기시대 사람들의 삶을 배우고 동물 모양 열쇠고리를 만들어 보는 ‘점말이와 함께 보는 점말동굴 이야기’ 등 아이들을 위한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박물관 관계자는 “점말동굴은 우리나라 최초로 발굴조사된 구석기시대 동굴 유적인 점과 이곳에서 출토된 동식물 화석을 통해 구석기시대 한반도의 생태환경을 연구할 수 있다”며 “단양 수양개 유적과 함께 구석기시대 사람의 예술활동을 찾을 수 있다는 점 등에서 매우 중요한 유적”이라고 설명했다.

/제천=한준성 기자(fanykw@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제천 의림지 역사박물관, 점말동굴 기획전시 열어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