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모니터도 AI시대"…삼성, 홈라이프 활용성 강화한 '스마트모니터' 출시


'AI 업스케일링'·'AVA 프로' 등 탑재…다양한 삼성 기기간 연결성 확대

[아이뉴스24 권용삼 기자] 삼성전자는 홈라이프 활용성을 강화한 2024년형 스마트모니터 라인업을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삼성전자 홍보도우미들이 삼성스토어 청담점에서 홈라이프 활용성을 강화한 2024년형 스마트모니터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홍보도우미들이 삼성스토어 청담점에서 홈라이프 활용성을 강화한 2024년형 스마트모니터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신제품은 △인공지능(AI)프로세서를 탑재한 UHD 해상도의 'M8(32인치, 최대 400니트)' △UHD 해상도의 'M7(43·32인치, 최대 300니트)' △FHD 해상도의 'M5(32·27인치, 최대 250니트)'으로 라인업이 구성됐다. 'M8'은 AI 프로세서를 탑재해 더욱 몰입감 있는 콘텐츠 시청 경험을 제공하는 제품이다. 신제품은 '4K AI 업스케일링' 기능을 통해 저해상도 콘텐츠도 4K급으로 업스케일링해 선명한 화질로 실감나게 감상할 수 있다.

또 콘텐츠의 배경음과 음성을 분석하고 주변 소음을 감지해 음성만 증폭시켜주는 'AVA 프로'로 향상된 사운드 경험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소음이 많은 환경에서도 중요한 대사를 또렷하게 들을 수 있다.

이와함께 2024년형 스마트모니터 제품들은 스마트폰뿐 아니라 다양한 갤럭시 기기 간 연결성을 확대해 더욱 편리한 사용성을 제공한다. '운동 트래커'를 탑재해 갤럭시 워치를 스마트모니터와 연결하면 실시간 헬스 데이터를 스마트모니터를 통해 보여준다. 이 기능을 통해 사용자는 운동 콘텐츠, TV,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프로그램을 시청하며 나만의 맞춤 운동을 즐길 수 있다.

특히 M8의 경우 갤럭시 버즈와 연결해 더욱 몰입감 있는 사운드 경험을 제공하는 '360 오디오 모드'를 탑재했다. 사용자의 머리 움직임을 감지해 사운드를 제공해줘 더욱 현장감 있게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다.

아울러 2024년형 스마트모니터는 전용 액세서리 '무빙 스탠드'와 결합해 마모나 소음 걱정 없이 어디든 편리하게 이동시키며 사용할 수 있다. 또, 별도의 기기 없이 인터넷만 연결되면 모니터에서 다양한 콘텐츠 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특히 스마트 TV 앱이 탑재돼 좋아하는 OTT 콘텐츠를 직접 스트리밍할 수 있다.  '삼성 TV 플러스'를 통해 실시간 방송과 영화도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이 외에도 PC나 콘솔 기기 없이도 다양한 게임 관련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게이밍 허브'도 지원한다.

스마트모니터 M8은 웜화이트 색상으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85만원이다. M7과 M5는 화이트·블랙 색상으로 출시된다. 색상과 크기에 따라 M7 출고가는 54만원~68만원, M5 출고가는 33만원~39만원이다.

이 밖에 삼성전자는 2024년형 스마트모니터 출시를 기념해 이날부터 네이버·카카오·삼성닷컴에서 라이브커머스 판매를 진행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빠르게 변화하는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해 큰 사랑을 받아 온 삼성 스마트모니터에 AI 기능을 더해 시청 경험과 활용성을 더욱 향상시켰다"며 "트렌드에 맞춰 다양한 홈 라이프 활용성을 강화해 모니터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용삼 기자(dragonbuy@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모니터도 AI시대"…삼성, 홈라이프 활용성 강화한 '스마트모니터' 출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