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삼성전자서비스, '장애인 고객 맞춤형 서비스' 지속 강화


시각장애인 고객을 위한 '삼성 촉각 스티커' 제공…'시각장애인 맞춤 상담' 업계 최초 도입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삼성전자서비스가 장애인 고객을 위한 특화 서비스 강화를 통해 모든 고객이 삼성전자 제품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고객이 '삼성 촉각 스티커'를 활용하는 모습. [사진=삼성전자서비스]
고객이 '삼성 촉각 스티커'를 활용하는 모습. [사진=삼성전자서비스]

삼성전자서비스는 19일 시각장애인 고객의 가전제품 사용 편의 향상을 위해 '삼성 촉각 스티커'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삼성 촉각 스티커는 삼성전자 모든 가전에 공용으로 사용할 수 있는 점자 스티커다. 대다수 시각장애인이 잔존 시력이 있는 저시력자임을 고려해 '노란색 양각 아이콘'으로 고안했다. 촉각을 이용하는 고객뿐 아니라 저시력 고객도 쉽게 인지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삼성 촉각 스티커는 4종류로 △전원, 작동, 정지, 상·하·좌·우 등 기능 안내 아이콘 △0부터 9까지의 점자 숫자 △세모, 네모, 원형 등 도형 아이콘 △버튼 사이를 연결해 주는 안내 점과 선으로 구성돼 있다. 도형 아이콘을 세탁기 세제함, 배수필터 등 여닫는 부분에 부착하면 사용 위치를 쉽게 인지할 수 있고, 4종류의 아이콘을 종합해 스스로 가장 인지하기 쉬운 양각 가이드라인을 만들어 사용할 수도 있다.

삼성 촉각 스티커가 필요한 고객은 컨택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점자로 새겨진 설명서가 함께 배송돼 사용 방법을 쉽게 확인할 수 있고, 삼성전자서비스 홈페이지에 올라온 영상을 참고하면 더욱 편리하다.

'비스포크 AI 스팀'에 '삼성 촉각 스티커'를 부착해 사용하는 모습. [사진=삼성전자서비스]
'비스포크 AI 스팀'에 '삼성 촉각 스티커'를 부착해 사용하는 모습. [사진=삼성전자서비스]

삼성전자서비스는 2011년 업계 최초로 '시각장애인 맞춤 상담 서비스'를 도입하기도 했다. 시각장애인 맞춤 상담은 업계에서 유일하게 삼성전자서비스만 제공하고 있다. 전담 상담사도 저시력 시각장애인으로 고객과 동일한 관점에서 △문자를 음성으로 읽어주는 기능인 갤럭시 톡백(TalkBack) △시인성 향상 △고대비 등 접근성 향상 기능의 설정 방법을 안내해 준다.

삼성전자서비스는 청각장애인 고객을 위해 '수어 상담 서비스'도 적극 확대해왔다. 2022년부터 컨택센터 전담 통역사가 수어 상담을 제공한데 이어 서비스센터 키오스크에도 수어 안내 기능을 도입했다.

고객이 서비스센터에 방문해 키오스크 오른쪽 아래 '수어 안내' 버튼을 선택하면 수어 상담사 연결 없이도 원하는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서비스는 홈페이지에 '수어 상담 전용 시스템'도 구축해 수어 영상통화는 물론 수어로 표현이 어려운 부분은 고객이 채팅을 병행해 상담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올해 3월에는 장애인 고객도 홈페이지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웹접근성 품질인증'을 획득했다. 과학기술통신부가 주관하는 웹접근성 품질인증은 장애인, 고령자 등도 편리하게 이용 가능한 우수 사이트를 인증해 주는 제도다. 삼성전자서비스는 2015년 인증 획득 후 업계에선 유일하게 10년 연속 인증을 유지해 오고 있다.

송봉섭 삼성전자서비스 대표이사 부사장은 "삼성전자 제품을 사용하는 모든 고객이 편리하게 원하는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성 기자(star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삼성전자서비스, '장애인 고객 맞춤형 서비스' 지속 강화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