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엠젠솔루션, 유전자 가위 기술 기반 '슈퍼근육돼지' 생산 성공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엠젠솔루션은 유전자 가위 기술을 통해 체내 근육량을 획기적으로 늘린 ‘슈퍼근육돼지’ 생산에 성공했다고 18일 밝혔다.

 엠젠솔루션은 유전자 가위 기술을 통해 체내 근육량을 획기적으로 늘린 ‘슈퍼근육돼지’ 생산에 성공했다고 18일 발표했다. [사진=엠젠솔루션]
엠젠솔루션은 유전자 가위 기술을 통해 체내 근육량을 획기적으로 늘린 ‘슈퍼근육돼지’ 생산에 성공했다고 18일 발표했다. [사진=엠젠솔루션]

수퍼근육 돼지는 근육 성장을 억제하는 유전자인 마이오스타틴(MSTN)이 완전 결손됨에 따라 조직검사 결과 근육세포 증대와 지방조직 감소 등의 특징을 보였다.

회사 연구팀은 명확한 형질표현형 검증과 장기간 모니터링을 위한 외부 검증을 진행중이다. 검증이 완료되면 논문 발표 및 지적재산권 확보 등에 나설 계획이다.

엠젠솔루션 관계자는 “식용 활용 시 단백질 함량이 높고 지방 함량이 낮아 육질 좋은 건강식품으로 가치가 높다”며 “성장 속도가 빨라 사육 효율 증대 효과까지 기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 “유전자 교정 정도가 돌연변이 수준에 불과해, 특별한 부작용 없이 식용으로 보건 당국의 승인을 받을 가능성이 높아 향후 사업화도 가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앞서 엠젠솔루션은 2018년 돼지유행성설사병(PED) 바이러스의 침투 경로를 원천 차단해 저항성을 획득한 질병저항성 돼지를 개발한 바 있다. PED는 전파력이 강하고 변이가 많아 백신이나 치료제로 제어하기 어려워 농가에 막대한 피해를 끼치는 질병이다.

엠젠솔루션은 이번 슈퍼근육 생성 효과까지 확보해, 소화기 질병 저항성·고단백질 식품으로 부가가치가 높은 다중 능력 돼지 생산기술을 보유하게 됐다.

유전자 교정 돼지는 이미 해외에서 일부 식용으로 승인받아 시장 판매될 예정이다. 고기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당성분인 알파갈을 제거한 돼지가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사용 승인을 받았으며, 영국의 PRRS(돼지생식기호흡기증후군)저항성 돼지 또한 FDA 승인을 앞두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유전자변형생물(GMO)와 관련해 미국과 일본은 이미 빠르게 기술 개발·제품 생산이 이뤄지고 있다”며 “까다로운 기준을 적용했던 유럽도 규제 완화를 추진 중”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우리 정부도 지난 11일 첨단바이오 육성을 위한 감담회를 가졌다”며 “이 자리에서 유전자변형생물체(LMO)법 관련 규제 완화 등의 내용이 다뤄졌다”고 덧붙였다.

엠젠솔루션은 질병 저항성과 육질 개선 등 다양한 장점과 경제성을 갖춘 슈퍼근육돼지의 양산·번식을 통해 안전성 관련 모니터링을 거칠 계획이다. 또한 육종회사와 협업해 신품종으로 개발하고 국내 및 아시아권에 보급할 예정이다.

/고종민 기자(kjm@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엠젠솔루션, 유전자 가위 기술 기반 '슈퍼근육돼지' 생산 성공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