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HD현대重, 페루서 '총 6406억' 수주계약…"'팀코리아' 성과"


중남미 방산 수출 사상 최대 규모…함정 4척 현지 건조 공동생산

[아이뉴스24 양호연 기자] HD현대중공업은 지난 16일(현지시간) 페루 국영 시마(SIMA)조선소와 총 6406억원 규모, 함정 4척에 대한 현지 건조 공동생산 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달 말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지 약 3주 만이다.

HD현대중공업이 수주한 3400톤급 호위함(가운데)과 2200톤급 원해경비함(아래), 1400톤급 상륙함 조감도. [사진=HD현대중공업]
HD현대중공업이 수주한 3400톤급 호위함(가운데)과 2200톤급 원해경비함(아래), 1400톤급 상륙함 조감도. [사진=HD현대중공업]

페루 함정사업은 3400톤급 호위함 1척, 2200톤급 원해경비함 1척과 1400톤급 상륙함 2척을 현지 조선소에서 건조하는 방식이다.

HD현대중공업은 시마조선소와 협력해 오는 2030년까지 이들 함정을 순차적으로 페루 해군에 인도할 계획이다. HD현대중공업이 함정의 설계, 기자재 공급 및 기술 지원을 수행하고 시마조선소가 최종 건조를 맡게 된다.

특히 HD현대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통해 앞으로 15년간 페루 정부 및 해군과 '전략적 파트너' 지위를 확보하게 됐다. 이에 따라 향후 페루 해군이 발주할 예정인 호위함 5척, 원해경비함 3척, 상륙함 2척 등 함정에 대해서도 우선협상대상자 지위를 확보하게 됐다.

HD현대중공업은 이번 수주가 국방부, 대한민국 해군, 방위사업청, 해양경찰청, 산업통상자원부, 주페루 한국대사관, 코트라(KOTRA) 등 정부 기관과 기업이 '팀코리아'가 돼 거둔 성과로 보고 있다.

주원호 특수선사업대표 부사장은 "우리가 가진 첨단 기술력과 풍부한 경험을 페루 해군의 현대화와 전투능력 강화를 위해 투자할 것"이라며 "지구 반대편에서 같이 협력할 기회를 마련해준 시마조선소가 HD현대중공업의 중남미 지역 거점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디나 볼루아르테 페루 대통령은 "페루의 조선해양 사업 발전을 위해 4척의 함정을 HD현대중공업과 함께 생산하는 새로운 이정표를 세우는 역사적인 날"이라며 "페루 산업 전반에 걸쳐 발전을 기대하고 페루 정부는 해군 역량 강화에 무한한 지원을 해 나갈 것을 약속한다"고 밝혔다.

한편 페루 리마의 해군클럽(Centro Naval de San Borja)에서 진행된 계약 서명식에는 주원호 HD현대중공업 특수선사업대표 부사장과 디나 볼루아르테(Dina Boluarte) 페루 대통령 등 국내외 고위급 인사·관계자들이 참여했다.

/양호연 기자(hy@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HD현대重, 페루서 '총 6406억' 수주계약…"'팀코리아' 성과"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