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블리자드, '오버워치 챔피언스 시리즈 아시아' 25일 개막


'오버워치' e스포츠 아시아 최고 가린다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오버워치2' e스포츠의 아시아 지역 패권을 놓고 자웅을 겨루는 '오버워치 챔피언스 시리즈 아시아(이하 OWCS 아시아)'가 서울 충무로에 위치한 WDG e스포츠스튜디오에서 오는 25일 개막한다.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OWCS 아시아에는 한국과 일본, 퍼시픽(대만, 마카오,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태국, 필리핀, 홍콩으로 구성) 등 세 개 하위 디비전에서 독립적으로 치러진 지역 예선 및 본선을 통과한 총 8개팀이 참여한다.

오버워치 e스포츠 세계 최강으로 군림해 온 한국(코리아 디비전) 4개팀들의 우세가 전망되는 가운데 팀과 국가, 디비전의 자존심을 걸고 일본(재팬 디비전) 상위 팀인 '바렐(VARREL)', '인썸니아(Insomnia)', 퍼시픽 디비전을 대표하는 '허니 팟(Honey Pot)', '디에이에프(DAF)'가 도전장을 들고 한국을 찾는다.

코리아 디비전에서는 '팀 팔콘스(Team Falcons)', '크레이지 라쿤(Crazy Raccoon, 前 WAC)', '프롬 더 게이머(FTG, From The Gamer)' 및 '예티(Yeti)'까지 4팀이 참여한다.

OWCS 아시아는 25일부터 28일까지 4일간 오프라인 방식으로 치러진다. 더블 엘리미네이션 룰 채택에 따라 대회 3일차까지는 하루 총 4경기가 3선승제 방식으로 순차 진행되며, 파이널과 승자 및 패자조 결승이 예정된 대회 4일차인 28일 두 경기는 4선승제로 운영된다. 팬들의 시청 경험 최적화를 위해 전 일정 오후 3시에 첫 경기의 포문이 열린다.

티켓 판매는 지난 12일 오후 6시 시작된 가운데 오픈 직후 대회 3, 4일차 일정이 전석 매진을 기록했다. 예매 취소 등 잔여석 확보 및 티켓 구매자 특전 확인은 티켓링크에서 가능하다.

한편 OWCS 아시아에서 우승 및 준우승을 거둔 상위 2팀은 6월 댈러스 드림핵에서 개최되는 OWCS 메이저 국제 대회에 초청돼 북미(NA)와 EMEA 지역 최강자들을 상대로 진정한 세계 챔피언에 도전하게 된다.

[사진=블리자드]
[사진=블리자드]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블리자드, '오버워치 챔피언스 시리즈 아시아' 25일 개막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