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와우패스, 한국관광공사와 한국 재방 일본인 대상 이벤트 진행


향후 전략적 제휴 등 사업 확장

[아이뉴스24 김지영 기자] 국내 최초 외국인 관광객 1위 선불카드 ‘와우패스(WOWPASS)’가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한국을 재방문하는 일본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이벤트를 개시했다.

방한 외국인 전용 올인원 선불카드 와우패스를 운영하는 오렌지스퀘어는 한국관광공사와 4월부터 5월까지 한국을 다시 찾는 일본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최대 20만원 상당의 캐시백·무료 항공권 2매 등의 혜택을 제공하는 등 이벤트를 진행 중이라고 2일 밝혔다.

와우패스(WOWPASS)가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한국을 재방문하는 일본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이벤트를 개최한다.  [사진=와우패스]
와우패스(WOWPASS)가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한국을 재방문하는 일본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이벤트를 개최한다. [사진=와우패스]

와우패스는 결제·환전·교통카드 기능을 카드 한 장으로 해결한 방한 외국인 전용 올인원 선불카드다. 전국 카드 가맹점 어디서든 결제가 가능하며, 지하철 역이나 주요 호텔 등에 위치한 무인 환전 키오스크를 통해 환전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또 교통카드 기능을 탑재해 따로 구매할 필요가 없어 외국인 관광객들로부터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현재 외국인 관광객들의 접근성·편의성을 모두 갖춘 와우패스는 한국관광공사 뿐 아니라 국내외 다양한 탑브랜드들과 협업하며 사업을 확장 중이다. 이에 국내 외국인 제휴 채널 역할은 물론 외국인 선불카드 시장을 선점하고 있다.

특히 와우패스는 외국인 관광객들의 빅데이터에 기반한 주요 소비 트렌드 분석 등이 가능함에 따라 향후 다양한 방한 혜택 제공이 가능하다. 따라서 다양한 기업들과의 제휴를 통해 국가 전략 산업인 인바운드 관광 활성화에 적극 기여할 방침이다.

이번에 와우패스가 한국관광공사와 진행하는 이벤트는 이미 와우패스를 발급·사용한 경험이 있는 일본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다. 와우패스로 결제 시 선착순 5000명에게 5000원의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4월부터 5월까지 두 달 간의 누적 결제액에 따라 추첨을 통해 20만원 또는 10만원의 캐시백 혜택도 지원한다. 누적 결제액이 가장 많은 1인에겐 무료 왕복 항공권도 증정한다.

와우패스는 방한 외국인 관광객들의 꾸준한 관심에 힘입어 이번 일본인 관광객을 시작으로 중국, 대만 등으로 파격 결제 혜택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이장백 오렌지스퀘어 대표는 “와우패스가 결제·환전·교통카드 기능을 카드 한 장에 모두 담아내면서 뛰어난 편의성과 접근성을 인정받고 있다”며 “국내 외국인 전용 결제 수단 1위를 차지하고 있는 만큼 우리나라와 와우패스를 찾아 주시는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보답하는 것은 물론 국내 관광 산업·관련 상권 등을 활성화하고자 이번 이벤트를 진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와우패스는 외국인 관광객들의 빅데이터에 기반한 소비 트렌드 분석으로 앞으로도 다양한 방한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관련 인프라를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며 “이번 한국관광공사와의 협업 외에도 다양한 기업들과 지속적으로 협업해 참신한 이벤트들을 발굴하는 등 국내 인바운드 관광 산업 강화에 힘쓸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지영 기자(jy1008@inews24.com)

2024 iFORU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와우패스, 한국관광공사와 한국 재방 일본인 대상 이벤트 진행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