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세종텔레콤, 전기통신업 물적 분할…신설법인 '세종네트웍스' 설립


[아이뉴스24 안세준 기자] 세종텔레콤이 유선통신 관련 전기통신사업을 물적 분할한다.

세종텔레콤 CI [사진=세종텔레콤]
세종텔레콤 CI [사진=세종텔레콤]

세종텔레콤(대표 이병국)은 세종네트웍스(대표 유기윤)가 4월1일부로 출범한다고 밝혔다.

세종네트웍스 전신은 1996년 9월 설립된 세종텔레콤 통신사업부다. 세종네트웍스는 유선통신 서비스 고도화를 통해 통신 시장 내 자생력 제고 및 실효성 있는 매출 증대에 기여할 계획이다.

세종네트웍스는 주요 통신사업 영역인 전용회선, 유선전화, 데이터센터, 음성부가 서비스 등을 필두로 안심번호, AI 결합 서비스 등 음성 기반의 다양한 솔루션을 확장할 방침이다. 이를 통해 통신 기반 버티컬 영역 경쟁력을 키워가겠다는 설명이다.

유기윤 세종네트웍스 대표는 "커넥티드 기업으로서 추진해 온 사업들의 유기성을 바탕으로 다양한 혁신 서비스를 선보이며 ICT 플랫폼 파트너로 굳건히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존속 법인은 세종텔레콤이다. 세종텔레콤은 전기공사와 블록체인, 5G특화망 등 신성장 사업과 MVNO 사업을 중심으로 구조를 재편한다. 주요 사업군 기반 직접 수익과 융합 사업을 통한 신수익 창출은 물론, 신설 법인과의 사업 협력을 통한 연결 수익 확보로 주주가치 증대를 실현하겠다는 방침이다.

/안세준 기자(nocount-jun@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세종텔레콤, 전기통신업 물적 분할…신설법인 '세종네트웍스' 설립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