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원자력硏 조동건 박사, OECD/NEA 방사성폐기물관리위원회 의장단 선출


[아이뉴스24 최상국 기자] 한국원자력연구원은 조동건 박사(사용후핵연료저장처분기술개발단장)가 ‘OECD/NEA 방사성폐기물관리위원회(RWMC)’ 의장단(Bureau)으로 선임됐다고 1일 밝혔다.

OECD/NEA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산하 원자력기구다. 1975년에 설립된 RWMC(Radioactive Waste Management Committee)는 원자력 규제기관, 방사성폐기물 전담기관, 연구기관의 전문가가 모여 사용후핵연료, 고준위폐기물, 중저준위폐기물의 안전한 관리를 위한 국제공동연구개발을 진행하고, 기술 표준을 논의하는 국제위원회다.

조동건 한국원자력연구원 사용후핵연료저장처분기술개발단장 [사진=한국원자력연구원 ]
조동건 한국원자력연구원 사용후핵연료저장처분기술개발단장 [사진=한국원자력연구원 ]

현재 RWMC 의장단은 미국, 프랑스 등 원자력 폐기물 관리 기술을 선도하는 주요국이 맡고 있다. 우리나라는 2000년대 초반부터 참여해 관련 활동을 해왔으며, RWMC 의장단으로 선임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조동건 박사는 한국원자력연구원 방사성폐기물처분연구부 부장을 거쳐 현재 사용후핵연료저장처분기술개발단장을 맡고 있으며 원자로 설계 경험 및 사용후핵연료 처분장 설계 기술을 모두 보유한 전문가이다.

2011년 국제원자력기구(IAEA)가 주관한 ‘고준위폐기물 처분 국제공동연구(HIDRA)’에 참여했으며, 2019년에는 OECD/NEA 주관 ‘방사성폐기물 처분안전성 확보 공동연구(IGSC)’ 활동을 통해 우리 기술의 국제화를 선도한 바 있다.

조동건 박사는 "RWMC 의장단 활동을 통해 상용원자로와 더불어 소형모듈원자로(SMR) 등 차세대원자로에서 발생하는 모든 방사성폐기물을 안전하게 관리하기 위한 국제협력과 기술 확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상국 기자(skchoi@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원자력硏 조동건 박사, OECD/NEA 방사성폐기물관리위원회 의장단 선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