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선한 영향력 확산"…LG전자, 초록우산에 '틔운 미니' 3000대 기부


정기 후원자에게 '틔운 미니' 증정…"아이들이 꿈 키울 수 있도록 응원할 것"

[아이뉴스24 권용삼 기자] LG전자가 아동복지전문기관에 '틔운 미니'를 기부하며 식물생활가전과 함께 하는 선한 영향력을 확산해 나간다.

기부식에서 오세용 초록우산 캠페인기획팀장(왼쪽부터) , 이수경 초록우산 부회장, 이향은 LG전자 H&A사업본부 CX담당, 신상윤 LG전자 스프라우트컴퍼니 대표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LG전자]
기부식에서 오세용 초록우산 캠페인기획팀장(왼쪽부터) , 이수경 초록우산 부회장, 이향은 LG전자 H&A사업본부 CX담당, 신상윤 LG전자 스프라우트컴퍼니 대표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LG전자]

LG전자는 지난 22일 서울 중구에 있는 초록우산 본부에서 식물생활가전 LG 틔운 미니 3000대를 제공하는 기부식을 가졌다고 25일 밝혔다.

이번에 기부된 '틔운 미니'는 아이들의 희망을 틔우기 위해 정기후원을 시작하는 후원자에게 증정하는 '봄, 초록을 틔운' 캠페인에 활용된다. 이 캠페인은 오는 4월 3일부터 진행된다.

LG전자는 이번 기부를 통해 선한 영향력을 행사하는 초록우산 후원자들에게 누구나 쉽게 다양한 반려(伴侶) 식물을 싹 틔우고 키우는 틔운 미니만의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선사할 계획이다.

'틔운 미니'는 씨앗키트를 장착하고 물과 영양제를 넣어준 뒤 LED 조명을 켜주기만 하면 간편하게 식물을 키우는 신개념 식물생활가전이다. 침대 옆 협탁, 사무실 책상, 식탁 등에 배치할 수 있을 정도의 콤팩트한 크기다.

아울러 이 제품은 별도의 문이 없는 개방형 구조여서 식물이 자라는 모습을 더 가까이에서 보고 감상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제품 상단의 LED 조명은 햇빛이 잘 들지 않는 공간에서도 식물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도와준다. 식물이 어느 정도 자라면 제품 하단에 수납돼 있는 연장막대를 설치해 LED 조명의 높이를 보다 높게 조절할 수 있다.

이 밖에 LG전자는 LED 조명부 투명 커버 등 일부 부품을 제외한 '틔운 미니'의 외관과 모듈형 씨앗키트·홀더에 재활용 플라스틱을 적용했다. 이는 폐기물의 자원화와 순환 경제를 추구함으로써 미래세대를 위한 더 나은 환경을 만들기 위해 LG전자가 실천하고 있는 ESG 경영의 일환이다.

이수경 초록우산 부회장은 "LG전자와 함께 아동을 위한 기부 문화 확산에 나설 수 있게 돼 의미가 깊다"며 "앞으로도 나눔의 가치를 공유하면서 어린이가 행복한 세상을 만들어 가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신상윤 LG전자 스프라우트컴퍼니 대표는 "'새 생활을 틔우다'라는 틔운의 브랜드 슬로건처럼 아이들의 희망을 틔우는 활동에 참여하게 돼 기쁘다"며 "아이들이 행복하게 성장하고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권용삼 기자(dragonbuy@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선한 영향력 확산"…LG전자, 초록우산에 '틔운 미니' 3000대 기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