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넷마블, 신작 '아스달연대기' 출시일 내달 24일 확정


한국과 대만, 홍콩, 마카오 출시…모바일·PC 크로스 플레이 가능

[아이뉴스24 정진성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 김병규)은 MMORPG '아스달 연대기: 세 개의 세력(이하 아스달 연대기)'의 출시를 4월 24일로 확정했다. 게임은 한국, 대만, 홍콩, 마카오지역 구글 플레이 스토어·애플 앱스토어에 동시 출시되며, 모바일과 PC간 크로스 플레이가 가능하다.

넷마블이 '아스달 연대기: 세 개의 세력'의 출시일을 내달 24일로 확정했다. [사진=넷마블]
넷마블이 '아스달 연대기: 세 개의 세력'의 출시일을 내달 24일로 확정했다. [사진=넷마블]

22일 넷마블은 '아스달 연대기' 개발을 총괄한 장현진 넷마블에프앤씨 PD와 정승환 넷마블 사업본부장이 이용자 질의에 답변을 하는 방송을 유튜브 채널에 공개하며 이같은 일정을 발표했다.

장현진 PD는 "세력간의 경쟁으로 만들어지는 구도와 재미"를 차별점으로 꼽으며 "강자와 약자 구분없이 한 세력이 되어 약자도 부담없이 전쟁 콘텐츠를 경험할 수 있고, 강자에게는 이들을 지키고 이끄는 도전적인 전쟁의 재미를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환경 변화, 생활 콘텐츠에 대해서 장 PD는 "불편함 없이 즐길 수 있도록 구현했다. 아스달의 하루는 현실의 4시간으로 빠르게 변하기 때문에 쉽게 원하는 시간과 날씨를 경험할 수 있다"며 "기후에 따라 자동으로 옷을 갈아입는 기능과 예보 기능 등을 통해 이용자의 번거로움을 최소화했다"고 말했다.

이어, 정승환 사업본부장은 비즈니스 모델에 대해 "정령과 탑승물은 확률형 상품으로 준비하고 있다. 획득 방식을 과금 외에도 합리적인 플레이와 노력으로 얻을 수 있도록 하겠다. 형식적인 일회성 제공이 아닌 꾸준히, 충분하게 제공할 예정이고, 론칭 후에도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충분히 공급할 예정이다"며 "의상은 확률형 상품이 아닌, 플레이를 통해 주로 획득할 수 있고 여름 수영복 같은 주요 시즈널 의상을 판매할 수 있지만 합리적인 가격에 정가로 판매하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이용자 문의가 많았던 콜렉션이나 도감 형태 콘텐츠 존재 여부에 대해, 정 사업본부장은 "필경관 시스템이 존재하지만 플레이를 통해 얻은 장비나 아이템의 보상으로 완성할 수 있다. 정령/탑승물은 조합형 도감이 없다"고 말했다.

/정진성 기자(js4210@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넷마블, 신작 '아스달연대기' 출시일 내달 24일 확정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