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위믹스 재단, 반감기 도입·리저브 물량 4억개 소각


최소 생태계 발전 기금 제외, 위믹스 재단 리저브 물량 전체 일시 소각 결정

[아이뉴스24 정진성 기자] 위메이드의 위믹스 재단은 21일 반감기 도입, 재단 보유 리저브 물량 4억개 소각 등 새로운 토크노믹스를 발표했다. 이는 7월 1일부터 적용된다.

위믹스 재단은 새로운 토크노믹스를 발표했다. [사진=위메이드]
위믹스 재단은 새로운 토크노믹스를 발표했다. [사진=위메이드]

위믹스 재단은 지난 1월부터 유틸리티 코인 위믹스의 총발행량을 10억개 미만으로 유지하는 ‘총공급량 감소’ 정책을 실시하고 있다. 위믹스 재단 관계자는 "생태계와 커뮤니티의 동반 성장을 도모하고, 위믹스 코인의 위상을 공고히 하기 위해 토크노믹스 개편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먼저, 위믹스 재단 보유 리저브 전체 물량 중 최소한의 생태계 발전 기금을 제외한 약 4억개를 일시에 소각한다. 생태계 발전 기금 중 40% 물량이 위믹스 생태계 촉진을 위한 커뮤니티 프로모션과 마케팅용으로 분배되고, 나머지 60%는 생태계 발전을 위한 투자와 파트너십에 적극 활용될 예정이다.

생태계 발전 기금에서 발생한 수익의 35%는 위믹스 매입과 소각 등 가치 제고를 위해 사용된다. 원금은 생태계 기금으로 환원돼 재투자된다.

이와 함께, 반감기를 도입해 위믹스3.0의 블록 민팅 구조를 변경한다. 반감기는 2년마다 16차례에 걸쳐 시행되고, 총공급량이 5억9000만개에 도달하면 블록 민팅이 영구 정지된다. 결과적으로, 위믹스의 최대 공급량은 현재 9억8000만개를 기준으로 60%로 감소된다.

또 반감기 동안 위믹스 생태계의 네트워크 수수료를 블록 민팅 보상(PMR)으로 변환하는 등 합리적인 블록 보상 정책을 지향한다.

팀 보상은 위메이드의 개발비 항목으로 통칭하고, 전체 규모는 9000만개에서 5000만개로 축소한다. 4000만개는 일시에 소각한다. 개발비는 총 5년에 걸쳐 사용한다.

위믹스 재단 관계자는 "기존 소각 정책을 기본으로 성장 단계와 성과 크기에 따라 탄력적으로 생태계를 유지하며 지속적인 가치 확장을 위한 약속을 지켜갈 방침이다"라고 말했다.

/정진성 기자(js4210@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위믹스 재단, 반감기 도입·리저브 물량 4억개 소각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