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국정원, 국토부·과기정통부와 '안티드론 훈련장' 운영


3개 부처 업무협약 체결…국가 차원 드론테러 대응 역량 강화

[아이뉴스24 박진영 기자] 국가정보원은 국토교통부, 과기정통부와 함께 드론테러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해 '국가 안티드론 훈련장 지정·운영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국정원 로고 [사진=국정원]
국정원 로고 [사진=국정원]

최근 러-우크라이나 전쟁 등에서 드론이 폭넓게 이용되는 데다, 북한의 무인기 도발 가능성도 증가하는 등 국내외 드론 위협이 고조되는 가운데, 우리나라는 현행 전파법상 실제 드론 위협 상황에서만 군사활동이나 대테러활동 목적으로 전파차단 장비 사용이 예외적으로 가능하다.

이에 국정원은 국토부·과기부와 함께 훈련·시험 목적의 '안티드론 훈련장' 운영 필요성에 공감하고, 작년 수차례 법적·제도적 방안 등을 논의했다.

과기부는 적극행정위원회 의결을 통해 안전조치된 부지에서는 전파차단 장치의 훈련·실험 등이 가능하도록 했다.

국토부는 국가 대테러 역량 강화 및 산업계의 안티드론장비 개발 어려움 해소를 위해 안티드론 시설을 갖춘 의성 드론비행시험센터 및 고성 드론개발시험센터를 구축했다.

국정원은 안티드론 훈련에 필요한 실전 장비를 도입·배치하고, 군·경 등 대테러 관계기관들에게 필요한 훈련 프로그램 기획에 주력했다.

국정원 관계자는 "국가 안티드론 훈련장 운영을 통해 북한 무인기 및 드론테러 위협 대응 역량을 한층 강화할 수 있게 됐다"면서 "현장 훈련수요를 발굴하고, 정기적인 국내외 안티드론 장비 성능평가 자리를 마련하여 민관 모두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진영 기자(sunlight@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국정원, 국토부·과기정통부와 '안티드론 훈련장' 운영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