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이준석, 화성을 출마…이원욱·양향자와 '반도체 벨트' 공략


이 대표 "미래 가득한 동탄2신도시 도전"

[아이뉴스24 정태현 기자]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가 4·10총선에서 경기 화성을에 출마한다.

이준석 대표는 2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이번 제22대 총선, 미래가 가득한 경기도 화성 동탄2신도시, 화성시 을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가 양향자 원내대표와 이원욱 의원과 함께 2월 27일 경기도 용인시 중앙시장을 방문해 정책을 홍보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가 양향자 원내대표와 이원욱 의원과 함께 2월 27일 경기도 용인시 중앙시장을 방문해 정책을 홍보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경기 화성은 개혁신당 의원들과의 '반도체 벨트' 공동 전선을 구축할 수 있는 곳이다. 경기 용인갑에 출마하는 양향자 원내대표, 경기 화성정에 출마하는 이원욱 의원과 시너지 효과를 내기 위해 이 대표가 화성을을 낙점한 것으로 보인다.

앞서 이 대표는 지난달 27일 경기 수원 경기도의회에 방문해 “동탄 1·2신도시 중 2신도시(개편시 화성을)의 평균연령은 34세로, 전국에서 가장 젊은 선거구일 가능성이 높다"며 "개혁신당이 지향하는 젊은 세대와의 소통 및 미래 공약 펼치기에 좋은 곳이라고 판단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그간 출마 지역구를 두고 노원병, 경기 화성, 대구 등을 검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기도 화성시는 그간 갑·을·병 3곳의 선거구였지만, 이번 총선에서 갑·을·병·정으로 분구됐다. 화성시병 현역 의원인 이원욱 의원은 이번 총선에서 화성정에 출마한다.

이날 이원욱 의원은 "어제 화성 선거구가 확정돼 반월동, 동탄1·2·3·5동이 '화성(정)'으로 새롭게 신설됐다"며 "4선의 힘으로 지역 발전을 위해 더 큰 힘 쏟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정태현 기자(jth@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이준석, 화성을 출마…이원욱·양향자와 '반도체 벨트' 공략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