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부산버스조합, 지역 시민과 버스업계 소통의 장 마련


7개 구 9명으로 구성…지역사회 네트워크 형성

[아이뉴스24 정예진 기자] 부산광역시버스운송사업조합이 지난달 29일 지역 시민들의 목소리를 듣고 시내버스 서비스 향상에 적극 반영하기 위해 ‘부산 시내버스 지역자문협의체’ 발족 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7개 구(부산광역시 강서구, 북구, 사상구, 사하구, 연제구, 영도구, 해운대구)에서 자치활동에 경험이 많은 9명의 자문위원과 부산 시내버스 업계 임직원이 참석해 위촉식을 진행했다.

이번에 구성되는 협의체는 지역 현안을 공유하고 정책을 발굴하기 위한 자문역할과 공공정책 참여를 통해 서비스 개선 방안을 마련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부산 시내버스 지역자문협의체’ 발족 행사에 참여한 자문위원과 부산 시내버스 임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부산버스조합]
‘부산 시내버스 지역자문협의체’ 발족 행사에 참여한 자문위원과 부산 시내버스 임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부산버스조합]

조합은 올해 7개 구를 대상으로 지역자문협의체를 시범운영하고, 향후 16개 구·군으로 확대해 부산 전 지역과 소통한다는 계획이다.

협의체 위원장을 맡은 이준명 부산광역시버스운송사업조합 부이사장은 “서비스 개선과 편익 증진을 도모하기 위해 지역의 의견을 수렴하고 소통하는 장을 마련하기 위해 자리를 마련했다”면서 “소통과 자문이 형식적인 일회성 이벤트가 아니라 '실천'의 의지로 좋은 서비스 제공에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부산=정예진 기자(yejin0311@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부산버스조합, 지역 시민과 버스업계 소통의 장 마련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