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안성시, 퇴비부숙도 검사 연중 무료 지원 실시


[아이뉴스24 이윤 기자] 경기도 안성시는 지난 2021년 3월 24일 퇴비부숙도 검사 의무화 계도기간 종료에 따라 축산농가가 의무적으로 실시해야 하는 퇴비부숙도 검사를 무료로 지원하고 있다.

‘가축분뇨 퇴비부숙도 검사’란 환경오염 방지 및 지속가능한 농업기반 구축을 위해 축산업에서의 부산물인 가축분뇨를 농경지에 살포하기 전 부숙도를 의무적으로 검사하는 제도이다.

다가오는 영농 철 퇴비사용 급증으로 검사 결과가 늦어질 수도 있기에, 안성시 농업기술센터는 축산 농가들에게 퇴비를 영농에 활용하기 20일 이전에 검사를 받고 활용할 수 있도록 권장하고 있다. 분석접수 및 방법은 대표성을 띤 퇴비 500g을 시료봉투에 담아 안성시 농업기술센터 친환경농업관리실에 의뢰하는 것이며, 이는 안성시 농업기술센터가 연중으로 무료 지원하고 있다.

축사규모에 따라 신고 대상 농가는 연 1회, 허가 대상 농가는 연 2회로 나뉘고, 축사면적이 1,500㎡이상이면 퇴비 부숙도 검사에서 부숙후기나 부숙완료 판정을 받고, 1,500㎡미만은 부숙중기 기준 충족 검사를 받고 그 결과를 3년간 보관해야 한다.

시 관계자는 “지속가능한 농업을 실천하고 환경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축산농가들의 자체적인 노력과 각별한 관리가 필요하고 가축분뇨 퇴비부숙도 측정은 선택사항이 아닌 의무사항으로 미검사로 인한 불이익을 축산농가가 받지 않도록 함과 더불어 무료 지원을 적극 활용하기를 바란다”라고 했다.

안성시청 전경 [사진=안성시]
안성시청 전경 [사진=안성시]

/안성=이윤 기자(uno29@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안성시, 퇴비부숙도 검사 연중 무료 지원 실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