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시몬스, '서울리빙디자인페어'서 최대규모 ESG 랜드마크 선봬


오는 28일부터 3월 3일까지…ESG 방향성 제시

[아이뉴스24 구서윤 기자] 시몬스는 '2024 서울리빙디자인페어'에 최대 규모의 ESG 랜드마크를 세운다고 27일 밝혔다.

시몬스가 '2024 서울리빙디자인페어'에 참가한다. [사진=시몬스]
시몬스가 '2024 서울리빙디자인페어'에 참가한다. [사진=시몬스]

지난 2022년 리빙페어에 첫 참가한 시몬스는 당시 박람회 한복판을 '도심 속 파크' 로 탈바꿈 시키며 입장 대기만 최대 700팀, 대기 시간은 최장 3시간을 기록할 정도로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다.

올해로 29회를 맞는 리빙페어는 국내 리빙 및 인테리어 산업 활성화를 위해 최신 리빙 디자인 트렌드의 방향성을 제시해 온 국내 최대 규모의 리빙·라이프스타일 박람회다. 오는28일부터 3월 3일까지 5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며 450여 개 국내외 기업 및 브랜드가 참여한다.

시몬스는 참여 기업 중 가장 큰 약 130평 규모의 ESG 부스를 꾸민다. 시몬스 침대는 이 부스를 공존하기에 위대한 삶을 의미하는 'THE GREATER TOGETHER'라는 주제로 '전시존'과 '제품존'으로 구성했다.

먼저, 전시존에서는 총 32대의 대형 스크린을 통해 김경일 아주대학교 심리학과 교수, 한경애 코오롱인더스트리 FnC 부문 부사장, 박원정 러쉬 코리아 에틱스 디렉터, 김난도 서울대학교 소비자학과 교수, 이민호 법무법인 율촌 ESG연구소장 등 재계·학계·연구기관 각계각층에서 활약하는 ESG 커뮤니케이터 22인의 특별 인터뷰를 관람할 수 있다.

'세상을 이롭게 하기 위한 기업 활동', '다음 세대를 위한 ESG의 방향성' 등 심도있는 질의응답으로 구성된 51분53초 분량의 인터뷰 영상은 관람객들에게 '우리가 걸어가야 할 다음 ESG는 어디인지', '자신의 ESG는 무엇인지' 등을 돌아볼 수 있는 사유의 시간을 선사한다. 무엇보다 인터뷰이 모두 재능기부로 참여하며 ESG 취지에 뜻을 함께 했다.

제품존에서는 ESG 침대인 '뷰티레스트 1925'와 비건 매트리스 컬렉션 'N32' 등을 선보이며 ESG에 대한 시몬스의 진정성을 알린다. 뷰티레스트 1925는 제품이 판매될 때마다 소비자가격의 5%가 내년 완공 예정인 삼성서울병원 소아청소년센터 리모델링 기금으로 누적되는 착한침대다.

김성준 시몬스 브랜드전략부문 부사장은 "이번 리빙페어를 통해 시몬스는 ESG 선도 기업으로서 미래 세대를 위해 앞으로 리빙 브랜드가 어떤 방향으로 나아가야 할지 '업의 진정성'이라는 관점에서 함께 고민해볼 것을 제안한다"며 "시몬스가 생각하는 업의 진정성이란 세상을 이롭게 하는 기업활동으로, 이를 통해 이익이 창출되면 해당 이익으로 다시 세상을 이롭게 하는 기업활동에 전념할 수 있는 '지속가능한 선순환'을 뜻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리빙페어 시몬스 침대 부스는 코엑스 A홀에 자리한다. 관람 시간은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7시까지며 마지막 날인 3일은 오후 6시까지다.

/구서윤 기자(yuni2514@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시몬스, '서울리빙디자인페어'서 최대규모 ESG 랜드마크 선봬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