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MWC 2024] SKT, GTAA 협력 본격화…"13억 가입자 시장 공략"


'가입자 340만' 에이닷 성공기, 세계에 공유… 텔코 LLM 활용 AI 기술 선봬

[아이뉴스24 안세준 기자] SK텔레콤(대표 유영상)은 오는 26일부터 29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24에 참여해 글로벌 텔코 AI 얼라이언스(GTAA) 협력을 구체화한다고 25일 밝혔다.

현지 모델들이 MWC 2024 SK텔레콤 전시관에서 텔코(Telco) LLM 관련 전시 조형물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SKT]
현지 모델들이 MWC 2024 SK텔레콤 전시관에서 텔코(Telco) LLM 관련 전시 조형물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SKT]

SK텔레콤은 지난해 7월 도이치텔레콤(DT), 싱텔 등과 함께 GTAA를 발족하고 AI 사업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같은 해 10월엔 DT와 통신사향(向) 특화 LLM을 공동 개발하기로 뜻을 모았다.

세계 50개국, 약 13억 명의 가입자를 보유한 GTAA 창립 멤버들은 규모의 경제를 바탕으로 향후 텔코 LLM 개발 등에서 협력할 예정이다. 실제 GTAA 출범 이후 관심을 보여온 글로벌 텔코들이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SK텔레콤은 '텔코 AI 세상'에 대한 비전을 제시할 계획이다. MWC 2024 단독 전시관을 마련하고, 텔코 중심 AI 및 실생활 영역에서의 AI 기술을 선보인다.

텔코 LLM(거대언어모델)을 앞세운 통신사발(發) AI 혁신도 소개한다. 기존 통신업의 로직과 지식을 학습한 특화 LLM을 개발해 신규 서비스는 물론 고객 관리·마케팅 등 영역에도 활용하게 되는 것이다.

SK텔레콤은 △고객지원 AI 컨택센터(AICC) △챗봇이 구현된 버추얼 에이전트 △AI 기반의 스팸·스미싱 필터링 시스템 등 텔코 LLM를 기반으로 여러 적용 사례(Use case)를 선보일 계획이다.

더불어 LLM 솔루션 기업 '올거나이즈(Allganize)', AI 기반 디바이스 및 소프트웨어 플랫폼 스타트업 ‘휴메인(Humane)’ 등 글로벌 스타트업과의 텔코 LLM 바탕 기술 협업 내용도 소개할 예정이다.

텔코의 본질인 커뮤니케이션 영역에서 이룬 혁신의 결과에 대해서도 공유한다. 대표 사례는 AI 개인비서 에이닷이다. 에이닷은 지난해 9월 정식 출시 이후, 통화 녹음/요약 기능 및 다양한 서비스 경험 개선을 통해 2월 현재 가입자 340만을 돌파했다.

SK텔레콤 전시관에선 AI 기반 각종 네트워크 인프라 기술도 소개된다. AI 기반 6G 시뮬레이터와 AI를 활용한 오픈랜 최적화 기술 등이 전시된다.

AI 데이터센터(DC) 관련 기술도 시연할 예정이다. 차세대 데이터센터 열관리 방식으로 평가 받는 액체 냉각을 포함해 AI 반도체 사피온, AI DC 보안 기술 등이 마련될 예정이다.

의료, 미디어 등 실생활에서 쓰이는 다양한 AI 기술도 선보인다. 비전 AI를 활용한 바이오 현미경 인텔리전스 비전(Intelligence Vision), 반려동물 AI 진단보조 서비스 엑스칼리버(X Caliber), 미디어 가공 및 콘텐츠 품질향상 플랫폼 AI 미디어 스튜디오 등이 소개될 예정이다.

박규현 SK텔레콤 디지털 Comm담당(부사장)은 "이번 전시는 텔코 AI 세상에 대한 SK텔레콤의 비전을 제시하고 GTAA의 가시적 성과를 글로벌 무대에 선보이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MWC24를 통해 SKT가 보유한 수준 높은 AI 기술을 더 널리 알릴 수 있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안세준 기자(nocount-jun@inews24.com)

2024 iFORUM






alert

댓글 쓰기 제목 [MWC 2024] SKT, GTAA 협력 본격화…"13억 가입자 시장 공략"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