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군산청년뜰·전북청년마음건강센터, 청년 정신건강 지킨다


군산 청년 정신건강 증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아이뉴스24 김양근 기자] 전북자치도 군산시 청년뜰(청년센터)이 군산 청년의 정신건강 증진을 위해 전북청년마음건강센터와 손을 맞잡았다.

청년뜰과 전북청년마음건강센터는 지난 15일 군산지역 청년의 다양한 고민에 대한 심리정서적 안정 지원 등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군산청년뜰과 전북청년마음건강센터가 청년 건강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사진=군산시 ]
군산청년뜰과 전북청년마음건강센터가 청년 건강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사진=군산시 ]

군산시 청년뜰(센터장 오원환)은 청년·창업 복합지원센터로 지역 청년의 삶의 질 향상과 고용 확대를 위해 다양한 지원을 펴고 있다.

전북청년마음건강센터(센터장 이상열)는 전북특별자치도 내 정신건강의 어려움을 겪는 청년을 발견하고 정신질환 예방 및 맞춤형 정신건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청년 마음클리닉과 청년 정신건강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두 기관의 이번 협약으로 심리적 지원이 필요한 청년들이 전문상담사와 연계해 1대1 맞춤형 상담 서비스를 받게 되며, 대상자는 2월 중 모집할 계획이다.

오원환 청년뜰 센터장은 “지역 청년 정신건강 증진을 위한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받게 되어 기쁘며, 앞으로도 지역 청년의 정신건강 증진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이헌현 군산시 인구대응담당관은 “이번 협약으로 마음 건강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을 발굴해 적절하게 조기 개입하여 정신질환을 예방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전북=김양근 기자(root@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군산청년뜰·전북청년마음건강센터, 청년 정신건강 지킨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