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부산 북강서갑 유관단체 500인, 손상용 예비후보 지지선언


“북구 변화·발전 이끌 준비된 후보자”

[아이뉴스24 정예진 기자]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에서 지역 인사가 아닌 다른 지역 인사를 추천하겠다는 입장이 나오자 부산광역시 북강서갑 전현직 선출직 및 주요당직자 등이 손상용 국민의힘 부산 북강서갑 예비후보를 지지하고 나섰다.

부산광역시 북강서갑 전현직 선출직 및 주요당직자 유관단체원 500인은 13일 부산광역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북구의 변화와 발전을 이끌 후보자는 손상용 후보자”라고 지지했다.

이들은 “손 예비후보는 구포에서 태어나 4대째 살고 있는 북구 토박이로서 어릴 때부터 지역 곳곳을 누비며 남다른 봉사정신과 희생정신으로 부산광역시 청년연합회 회장과 3선 시의원으로 구민의 선택을 받았다”며 “부산과 북구 발전을 위해 열심히 봉사해오고 이를 큰 영광으로 생각해온 사람”이라고 지지 이유를 밝혔다.

부산광역시 북강서갑 전현직 선출직 및 주요당직자 유관단체원 500인이 13일 부산광역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손상용 국민의힘 부산 북강서갑 예비후보를 지지하고 있다. [사진=정예진 기자]
부산광역시 북강서갑 전현직 선출직 및 주요당직자 유관단체원 500인이 13일 부산광역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손상용 국민의힘 부산 북강서갑 예비후보를 지지하고 있다. [사진=정예진 기자]

이어 “변화와 혁신을 두려워하지 않고 어떤 어려움과 힘든 여정일지라도 구민분들의 손을 맞잡고 묵묵히 걸어가겠다는 후보자의 모습에 함께라면 무엇이라도 할 수 있겠다는 다짐이었지만 오늘은 착잡한 심정을 말씀드리고자 이 자리에 서게 됐다”고 설명했다.

단체는 “어떠한 정치적 이유와 배경이 있는지 모르겠지만 무원칙하고 불공정한 검증은 우리 국민의힘 스스로 시스템 공천의 의미와 정당성을 파괴하는 결과를 가져올 수밖에 없다”며 “이러한 일들이 계속해서 일어난다면 국민의힘의 혼란과 분열로 이어지고 북구 구민들의 뜻을 무시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분열된 보수세력을 결집시키고 통합을 이루며 이번에는 반드시 선수교체로 윤석열 정부의 성공과 북구발전을 위해 달리겠다는 의지를 불태우고 있다”며 “특정 후보자에게 특혜를 주거나 공천을 달라는 것이 아닌 당이 합리적이고 이성적인 결정을 내려주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부산=정예진 기자(yejin0311@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부산 북강서갑 유관단체 500인, 손상용 예비후보 지지선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