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경주 보문관광단지, 설 연휴 기간 8만여 명 찾아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경북 경주 보문관광단지에 설 연휴 기간 8만여 명의 관광객이 찾아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경북문화관광공사(사장직무대행 김일곤, 이하 공사)는 지난 9일부터 시작된 설 연휴를 맞아 경주 보문관광단지의 숙박시설과 놀이 시설, 안동문화관광단지의 숙박과 관람 시설에 많은 관광객과 고향을 찾은 시민들로 활기를 띠었다고 밝혔다.

경주 보문단지 호반광장에서 아이들이 전통놀이 체험을 하고 있다. [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경주 보문단지 호반광장에서 아이들이 전통놀이 체험을 하고 있다. [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보문관광단지 호반광장에서 진행한 '복(福)작 복(福)작 보문관광단지' 행사에는 통기타, 트로트, 국악, 전자 현악기 등 흥겨운 공연이 펼쳐져 관광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또한 온 가족이 참여하는 즉석 노래자랑을 통해 노래 실력을 자랑하고 전통 놀이를 즐기며 즐거운 연휴를 만끽했다.

경주 엑스포대공원도 연휴 기간 5000여 명이 찾아 공연과 전시를 즐겼으며, 공원 내 곡수원 일대에서 버스킹 공연, 경품 이벤트, 보물찾기를 제공해 색다른 즐거움을 가졌다.

안동문화관광단지 유교랜드에서도 가훈 쓰기, 페이스페인팅, 풍선아트, 전통 놀이 행사를 통해 관람객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했다.

한편, 이번 설 연휴 기간 공사는 경북을 찾는 관광객들의 즐겁고 안전한 여행을 돕기 위해 총괄 상황실과 영업장별 관리책임자 지정, 관광지 안내와 질서 계도를 위해 연인원 430여 명이 비상 근무를 통해 관광 편의 제공에 전념했다.

경주 엑스포대공원을 찾은 관람객들이 마술쇼를 보고 있다. [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경주 엑스포대공원을 찾은 관람객들이 마술쇼를 보고 있다. [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또한, '2025 APEC'과 관련해 공사가 운영하는 영업장과 행사장에 홍보물을 게시하고 내방 고객과 관광객에게 APEC 경주 유치를 위한 홍보 활동을 펼쳤다.

김일곤 사장직무대행은 "경북의 관광지를 찾아 주신 관광객과 고향을 방문하신 모든 분이 즐거운 추억만을 가져가시길 바란다"며 "공사는 앞으로도 더 많은 관광객이 경북을 찾을 수 있도록 다양한 즐길거리와 볼거리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경주 보문관광단지, 설 연휴 기간 8만여 명 찾아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