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컨콜] LGU+ "올해 별도기준 서비스수익 +2% 목표…통신·신사업 균형으로 달성"


7일 연결 기준 2023년 실적 공시…매출 14조3726억·영업익 9980억원

[아이뉴스24 박소희 기자] 여명희 LG유플러스 최고재무책임자(CFO)·최고리스크책임자(CRO) 전무는 7일 오후 2시 열린 2023년 4분기 실적 발표 컨퍼런스콜에서 "오늘 전망공시를 통해 올해 별도기준 서비스 수익 +2% 달성을 제시했다"며 "5G 보급률 둔화와 핸셋 시장의 순감추이가 지속되며 난관이 예상되나, 디지털 채널 확대를 통해 수익성을 개선하고, 고객의 일상과 밀접한 서비스를 확대해서 통신서비스의 경쟁력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LG유플러스 용산 사옥. [사진=LGU+]
LG유플러스 용산 사옥. [사진=LGU+]

그러면서 "스마트홈 사업은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 영향력 확대에 따른 코드커팅 현상에 대응하기 위해 과다한 출혈경쟁보다 오픈 플랫폼 전략을 유지하고, UI(사용자인터페이스)·UX(사용자경험) 개선을 통해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고품질 IPTV(인터넷TV) 서비스로 제공해 ARPU(가입자당평균매출)를 증가시키는데 집중하겠다"고 했다.

또 "기업인프라사업은 평촌 제2센터 오픈에 따른 지속적인 IDC 매출성장과 자사 AI 플랫폼인 익시를 활용한 AICC 확대 등, 신사업 성장을 통해 미래 성장 기반을 확고히 하겠다"며 "기존 통신업과 새롭게 시도하고 있는 신사업의 밸런싱 있는 사업구조를 확립하면 가이던스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전망했다.

/박소희 기자(cowhe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컨콜] LGU+ "올해 별도기준 서비스수익 +2% 목표…통신·신사업 균형으로 달성"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