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인천항만공사, 인천항·지역경제 활성화 '견인'


CEO 주재 제1차 투자집행 점검 회의 개최
올 상반기 예산 56% 이상 신속 집행 방안 논의

인천항만공사 이경규 사장이 '2024 제1차 투자집행 점검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인천항만공사]
인천항만공사 이경규 사장이 '2024 제1차 투자집행 점검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인천항만공사]

[아이뉴스24 조정훈 기자] 인천항만공사(IPA)가 CEO 주재 '2024 제1차 투자 집행 점검 회의'를 열고 올해 추진 계획 등을 논의했다.

최근 소비 시장 경기 위축에 따라 자금 조달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인천항과 지역 경제 활성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서다.

6일 공사에 따르면 올해 인천신항 1-2단계 컨 부두 개발 사업 등 총 5개 투자 사업에 대해 전년 대비 140억원이 증가한 1151억원을 집행하기로 결정했다. 이는 항만 인프라 건설 4개 사업 1100억원, 항만 시설 유지 보수 1개 사업 51억원 등이다

공사는 이날 올해 투자 집행 대상 사업 계획·현안을 점검했다. 관련 예산을 1분기까지 28% 이상, 상반기까지 56% 이상 신속 집행하기 위한 방안도 논의했다.

주요 실행 방안은 사업 계획 조기 수립·발주 추진, 월 별 집행 관리·부진 사업 수시 점검, 계약 발주 전 사전 협의 통한 계약 소요 시간 단축, 사업 별 추가 집행 방안 발굴 등이다.

공사는 일부 사업 지연으로 예산 집행이 부진할 경우 다른 사업의 예산을 추가 집행해 전체적인 예산 신속 집행률을 제고할 계획이다.

이경규 공사 사장은 "우리 공사의 예산 신속 집행 노력이 인천항과 지역 경제 활성화의 마중물이 되길 기대한다"며 "투자 집행 대상 사업 외 예산에 대해서도 상반기 중 최대한 신속하게 집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조정훈 기자(jjhjip@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인천항만공사, 인천항·지역경제 활성화 '견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