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크래프톤 산하 플라이웨이게임즈, '트리니티 서바이버즈' 스팀 출시


세 명 캐릭터 조합해 조작하는 액션 서바이벌 게임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크래프톤(대표 김창한)의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 플라이웨이게임즈(대표 김수영)가 '트리니티 서바이버즈(Trinity Survivors)'를 글로벌 게임 유통 플랫폼 스팀에 얼리 액세스로 31일 출시했다. 한국어, 영어, 일본어, 중국어 간체가 공식 지원된다.

트리니티 서바이버즈는 핵앤슬래시 액션 서바이벌 장르의 게임이다. 이용자는 세 명의 캐릭터를 조합해 동시에 조작하며 몰려드는 몬스터들로부터 생존해야 한다. 각 캐릭터마다 고유의 리더 스킬이 있어 적절하게 사용해야 하며, 게임을 진행하면서 획득할 수 있는 스킬과 아이템, 성장 요소를 조합하며 지속적으로 캐릭터를 조작해야 스테이지를 클리어할 수 있다.

[사진=플라이웨이게임즈]
[사진=플라이웨이게임즈]

이 게임은 픽셀과 도트 중심의 그래픽과 차별화되는 고품질 카툰풍 아트워크를 채택했으며, 이용자가 어떤 스킬로 공격하는지에 따라 몬스터들이 사망할 때 다양한 연출이 구현된 점이 특징이다. 동시에 2인이 함께 플레이할 수 있는 협동 멀티플레이 모드를 지원해 더 높은 난이도에 도전할 수 있으며, 결과 점수에 따른 순위가 제공되어 다른 이용자들과 경쟁을 할 수도 있다.

플라이웨이게임즈는 크래프톤의 12번째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로 2023년 공식 출범했으며, 소프트 론칭과 얼리 액세스 등을 통해 이용자에게 빠르게 게임 경험을 제공하는 것을 지향하고 있다. 트리니티 서바이버즈는 플라이웨이게임즈가 처음으로 출시하는 게임이기도 하다.

개발을 총괄한 유신종 플라이웨이게임즈 PD는 "트리니티 서바이버즈의 핵심은 직접 조작을 하며 느낄 수 있는 액션의 즐거움, 다른 이용자와의 협동 및 경쟁을 통한 성취감"이라며 "이용자들에게 장르의 한계를 넘어서는 차세대 서바이벌 게임의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크래프톤 산하 플라이웨이게임즈, '트리니티 서바이버즈' 스팀 출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