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2차전지의 힘' 삼성SDI, 지난해 최대 매출 22.7조원…12.8% 증가


2차전지 매출 40%·영업이익 93% 증가…총 영업이익은 9.7% 줄어

[아이뉴스24 송대성 기자] 삼성SDI가 지난해 자동차 전지사업 호조로 사상최대의 매출을 기록했다.

삼성SDI는 30일 연결기준 지난해 매출이 22조7083억원으로 전년 대비 12.8%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이중 자동차 전지 사업 매출은 전년 대비 40%, 영업이익은 93% 증가했다. 그러나, 영업이익은 1조6334억원으로 전년보다 9.7% 감소했다.

삼성SDI 기흥 본사 [사진=삼성SDI]
삼성SDI 기흥 본사 [사진=삼성SDI]

삼성SDI는 지난해 4분기 실적도 발표했다. 매출 5조5648억원, 영업이익 3118억원의 실적을 기록했다. 매출은 전년 대비 6.7%, 영업이익은 36.5% 감소했다. 지난해 4분기 전지 부문 매출은 4조9983억원으로 전년 대비 6.4% 줄었다. 영업이익은 2261억원으로 전년 대비 37.0% 감소했다. 영업이익률은 4.5%를 기록했다.

중대형 전지는 전분기와 동등한 수준의 매출을 유지했다. 자동차 전지는 프리미엄 차량에 탑재되는 P5 판매가 지속 확대되며 매출이 증가했다. 에너지저장장치(ESS) 전지는 전력용 판매 감소 영향으로 매출이 감소했다. 영업이익은 원소재가 하락에 따른 단기 손익 영향 등으로 인해 전분기 대비 하락했다.

소형 전지는 전동공구, 마이크로 모빌리티, IT 제품 등의 수요 회복이 지연되며 시장 재고가 증가함에 따라 매출과 영업이익이 영향을 받았다.

전자재료 부문 매출은 5665억원으로 전년 대비 9.3% 감소했다. 영업이익은 857억원으로 전년 대비 35.0% 줄었다. 전자재료 부문은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소재의 신규 플랫폼 양산으로 매출이 지속 확대됐다. 반도체 소재는 시장 수요 회복과 신제품 진입으로 전분기 대비 매출과 수익성이 증가했다. 편광필름은 수요 둔화의 영향으로 매출이 감소했다.

최윤호 삼성SDI 사장은 "지난해 글로벌 경기 침체 속에서도 주력 사업인 전기차용 전지의 매출 성장 등 의미 있는 성과를 냈다"며 "올해는 초격차 기술 경쟁력, 가격 혁신, 신규고객 확대 등을 바탕으로 질적 성장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송대성 기자(snowball@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2차전지의 힘' 삼성SDI, 지난해 최대 매출 22.7조원…12.8% 증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