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KT, 신규 아시아 해저케이블 MOU 체결


일본·싱가포르·인도네시아 등 아시아 주요 국가 연결…연내 건설방안 확정

[아이뉴스24 박소희 기자] KT(대표 김영섭)는 아시아 국가 간 급증하는 클라우드·빅데이터·인터넷 트래픽 수요에 대응해 신규 해저케이블 건설에 나선다고 25일 밝혔다.

KT(대표 김영섭)는 아시아 국가 간 급증하는 클라우드·빅데이터·인터넷 트래픽 수요에 부응하기 위해 신규 해저케이블 건설에 나선다고 25일 밝혔다. 사진은 각 기업 관계자들이 MOU 체결 후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KT]
KT(대표 김영섭)는 아시아 국가 간 급증하는 클라우드·빅데이터·인터넷 트래픽 수요에 부응하기 위해 신규 해저케이블 건설에 나선다고 25일 밝혔다. 사진은 각 기업 관계자들이 MOU 체결 후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KT]

KT는 신규 아시아 해저케이블 건설을 위한 ALPHA(Asia Link for advanced Performance of High-speed Access) 프로젝트 양해각서(MOU)를 인도네시아, 일본 사업자 등 각국 대표 통신기업들과 지난 24일(한국시간) 체결했다.

이번 MOU를 바탕으로 KT 등 각국 대표 통신 사업자들은 한국, 일본, 필리핀,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베트남 등을 연결하는 해저케이블을 건설할 예정이다.

KT는 국제전용회선 및 국제인터넷 수요 충족을 위해 APCN-2, APG 등 7개의 국제 해저케이블을 해외 국제통신사업자들과 공동 운용하고 있다. 그 중 5개 해저케이블에서 컨소시엄 의장 역할을 수행한 바 있다.

KT는 이러한 기술 역량을 기반으로 차세대 기술 검토 및 적용, 최적 루트 확보 등을 포함한 ALPHA 해저케이블 건설방안을 컨소시엄 사업자들과 연내 확정할 계획이다.

명제훈 KT 엔터프라이즈 통신사업본부장은 "이번 ALPHA 케이블 건설을 통해 기업 고객의 급증하는 아시아 지역 내 클라우드, 빅데이터 및 AI 트래픽 수용에 적기 대응하겠다"며 "안정적인 국제통신 서비스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소희 기자(cowhe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KT, 신규 아시아 해저케이블 MOU 체결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