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검은사막' 펄어비스, '국경없는의사회'에 1억원 기부


니제르 지역 아동의 영양실조 치료와 의료 지원 위해 사용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펄어비스(대표 허진영)는 '검은사막', '검은사막 모바일' 모험가와 함께한 나눔 이벤트를 통해 국제 의료구호 단체 '국경없는의사회'에 1억원을 전달했다.

회사 측은 지난 12월 '연말에 찾아온 마음 따스한 기부' 이벤트를 진행했다. 전 세계 검은사막 모험가가 인게임 아이템을 구매해 일정 목표치에 달성할 경우 펄어비스가 기부하는 방식이다. 집계 결과 목표 수량을 200% 이상 초과 달성했다. 모험가와 함께 만든 기부금은 국경없는의사회를 통해 니제르 지역 아동의 영양실조 치료와 의료 지원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김권호 펄어비스 서비스사업 총괄실장(좌측)과 엠마 캠벨 국경없는의사회 한국사무소 사무총장. [사진=펄어비스]
김권호 펄어비스 서비스사업 총괄실장(좌측)과 엠마 캠벨 국경없는의사회 한국사무소 사무총장. [사진=펄어비스]

펄어비스는 2019년부터 매해 1억원을 국경없는의사회에 기부하고 있다. 올해로 5년째 기부 활동을 이어왔다. 기부금은 전 세계 무력분쟁, 전염병 및 자연재해 지역과 의료 사각지대에서 고통받고 있는 환자를 위한 의료 지원 활동에 사용됐다.

김권호 펄어비스 서비스사업 총괄실장은 "2019년부터 국경없는의사회와 긴밀한 파트너십을 통해 의료 사각지대에서 고통받는 분들을 위한 지원을 하고 있다"며 "전 세계 각지에서 함께 참여하고 응원해주는 검은사막 모험가들의 따뜻한 관심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엠마 캠벨 국경없는의사회 한국사무소 사무총장은 "펄어비스와 전 세계 검은사막 모험가들의 인류애 실천에 깊이 감명받았고 인도주의 의료구호활동을 함께할 수 있다는 점이 감사하고 기쁘다"며 "2024년에도 국경없는의사회 한국사무소와 펄어비스와 전 세계 검은사막 모험가들이 한팀이 되어 더 많은 의료 구호현장에서 환자를 치료하고 생명을 살릴 수 있을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검은사막' 펄어비스, '국경없는의사회'에 1억원 기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