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신년사] 윤풍영 SK C&C 사장 "디지털∙글로벌 사업으로 가시적 성과 창출"


디지털팩토리, 생성형AI, 디지털 ESG, 클라우드 등 4대 추진과제 강조

[아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윤풍영 SK C&C 사장은 2일 신년사를 통해 “2024년에는 그동안 추진해 온 변화를 더 강한 실행으로 옮기는 동시에 본격적으로 능동적인 성장을 추진하는 원년으로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윤풍영 SK C&C 사장 [사진=SK C&C]
윤풍영 SK C&C 사장 [사진=SK C&C]

윤 사장은 “미래 성장사업과 BM(비즈니스모델) 발굴을 위한 노력에 박차를 가해 4대 디지털 혁신 사업에서 가시적 성과를 수확하겠다”고 강조했다.

SK C&C가 추진 중인 4대 디지털 혁신 사업은 △디지털 팩토리 △생성형 AI △디지털ESG △클라우드 등이다.

디지털 팩토리에서는 강력한 제휴 파트너를 포함해 고객 수를 늘려나가는 동시에 차별적인 솔루션을 확보하는 해로 만들 계획이다.

생성형 AI에서는 많은 적용 사례를 가장 빠르게 확보해 '기업 생성형 AI 서비스는 곧 SK C&C'라는 이미지를 만들고, 빠르게 변화하는 생성형 AI 기술과 고객 사이 간격을 디지털 혁신으로 메꾸어 주는 '국내 1위 AI 오케스트레이터·인터그레이터'로 자리매김한다는 각오다.

디지털 ESG에서는 탄소 측정·관리·저감·인증 전 영역에서 국내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 퀀텀 점프 기회를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클라우드 사업 또한 글로벌 최고 수준의 관리·운영 기술 및 가격 경쟁력을 갖춰 클라우드서비스 제공 사업(CSP) 분야에서 국내 1위로 비상할 준비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국내 시장만으로는 성장의 한계가 있다고 본 윤 사장은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2024년은 글로벌에서의 사업 영토를 적극적으로 발굴하는 원년이 되어야 한다"고 언급했다. 충분한 시장의 기회가 존재하고, 성장하고 있는 기업용 솔루션 시장에서 AI 기반의 ERP·CRM 등 새로운 사업 영역에 대한 도전 의지를 밝힌 것이다.

SK C&C는 웹3(Web 3.0), 헬스케어 등 기존 사업들의 포트폴리오 혁신을 지속 고민하고, 빠르게 변화하는 기술과 시장에 발맞춰 새로운 도전을 계속 이어갈 계획이다.

윤 사장은 "지난 해 고객의 넘버 원 디지털 IT서비스(ITS) 파트너로 거듭나기 위한 노력 속에서 IT 서비스 사업의 본원적 경쟁력을 강화하고 미래 신성장 영역을 재정의하며 다시 성장하는 회사로 탈바꿈했다"고 밝혔다.

/박진영 기자(sunlight@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신년사] 윤풍영 SK C&C 사장 "디지털∙글로벌 사업으로 가시적 성과 창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