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한국전력 '7연승·3위 점프' 권영민 감독 "좋은 흐름 안주하면 안돼죠"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남자프로배구 한국전력이 7연승으로 내달렸다. 2023-24시즌 도드람 V리그 3라운드가 진행 중인 가운데 가장 잘 나가는 팀이 됐다.

8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삼성화재와 원정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으로 이겼다. 승수와 승점3을 더해 순위도 5위에서 3위로 두 계단을 끌어올렸다.

권영민 한국전력 감독은 삼성화재전을 마친 뒤 현장을 찾은 취재진과 가진 인터뷰를 통해 "1세트가 고비였다"면서 "선수들이 전반적으로 몸 상태가 무거웠다. 타이스(네덜란드)도 장염 증세로 컨디션이 좋지 않았다. 그래서 걱정이 됐었는데 좋은 결과가 나와 다행"이라고 말했다.

한국전력 선수들이 8일 열린 삼성화재와 원정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으로 이겼다. 한국전력은 이날 승리로 7연승과 함께 3위로 올라섰다. [사진=한국배구연맹(KOVO)]
한국전력 선수들이 8일 열린 삼성화재와 원정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으로 이겼다. 한국전력은 이날 승리로 7연승과 함께 3위로 올라섰다. [사진=한국배구연맹(KOVO)]

권 감독은 "무엇보다 서재덕이 잘 뛰었다. 그점은 매우 만족한다"고 덧붙였다. 서재덕은 이날 11점에 공격성공률도 55.5%로 준수했다.

한국전력은 타이스와 임성진이 각각 13점을, 미들 블로커 신영석이 블로킹 4개를 포함해 11점을 올리는 등 득점이 특정 선수에게 몰리지않고 고른 분포를 보였다.

그러면서 "(서)재덕이가 우리 팀 전력의 마지막 열쇠인데 앞으로 좀 더 잘해준다면 팀 성적도 더 나아질 거라 본다"고 기대했다. 그런데 권 감독은 이날 경기를 앞두고 세터 하승우에 한 가지 주문을 했다.

권 감독은 "재덕이에 대한 후위 공격 횟수를 늘리라고 했다"며 "(하)승우에게 후위 공격이 걸리거나 라인을 벗어나도 괜찮다고 했다"고 내용을 밝혔다. 서재덕은 이날 1~3세트 동안 12차례 후위 공격을 시도해 5회 성공했다.

권 감독은 또한 "선수들이 연승에 대한 부담을 갖지 말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그는 "선수들이 지금 상황애 안주하면 안된다"고 강조했다. "연승은 언젠가는 멈추게 마련"이라며 "그래도 연승울 거두는 동안 모두 승점3을 손에 넣은 건 정말 만족한다"고 웃었다.

권영민 한국전력 감독(왼쪽)이 8일 열린 삼성화재와 원정 경기 도중 세터 하승우와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한국배구연맹(KOVO)]
권영민 한국전력 감독(왼쪽)이 8일 열린 삼성화재와 원정 경기 도중 세터 하승우와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한국배구연맹(KOVO)]

권 감독은 "2라운드는 고비를 잘 넘긴 거라고 본다. 3라운드부터가 본격적인 순위 경쟁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서재덕도 권 감독과 같은 생각이다. 그는 "순위 경쟁이 정말 시작인 것 같다. 방심했다간 한 번에 또 내려갈 수 도 있다"고 신중하게 말했다.

한편 권 감독은 "연승이 끝나더라도 연패가 길어질 거라고는 안 본다. 지난 1라운드에서 너무 경기력이 나오지 않았는데 그 당시처럼은 아닐 거 같다"고 얘기했다. 한국전력은 오는 13일 홈 코트인 수원체육관에서 대한항공을 상대로 8연승 도전에 나선다.

삼성화재는 한국전력에 덜미를 잡히면서 3연승 길목에서 멈춰섰다. 김상우 삼성화재 감독은 "공격, 수비, 서브 리시브 등 모든 부분이 상대에 밀렸다"면서 "한국전력이 우리보다 경기를 더 잘했다"고 말했다. 삼성화재의 다음 상대는 8일 기준 1위에 자리한 우리카드다. 12일 장충체육관에서 만난다. 그러나 삼성화재는 지난 2라운드 우리카드와 맞대결에서 세트 스코어 3-0으로 승리한 좋은 기억이 있다.

김상우 삼성화재 감독이 8일 치른 한국전력과 홈 경기 타임아웃 동안 선수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한국배구연맹(KOVO)]
김상우 삼성화재 감독이 8일 치른 한국전력과 홈 경기 타임아웃 동안 선수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한국배구연맹(KOVO)]

/대전=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한국전력 '7연승·3위 점프' 권영민 감독 "좋은 흐름 안주하면 안돼죠"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