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수산인더스트리, 휴세스 지분 49% 매각 거래 낙찰자 선정


"글로벌 친환경 에너지 정책 추세 맞춰 사업 행보 보일 것"

[아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발전 플랜트 종합정비 솔루션 기업 수산인더스트리가 한국지역난방공사로부터 휴세스의 보통주 490만주에 대한 매각 거래 낙찰자로 선정됐다고 8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지분율은 49%다.

수산인더스트리 CI [사진=수산인더스트리]
수산인더스트리 CI [사진=수산인더스트리]

휴세스는 경기 서남부권의 집단 에너지 공급을 위해 지난 2006년 설립된 삼천리와 한국지역난방공사의 합작법인으로, 외부열원으로부터 수열하여 열에너지를 공급하고 주변 자원 회수 시설·연료 전지 등에서 발생하는 열에너지를 활용하는 친환경 에너지 기업이다. 회사는 2023년 기준 총 5개의 사업장을 두고 수원 호매실, 화성 향남 등 경기 서남부권의 6만5000세대에 열을 공급하고 있으며, 향후 신도시로 공급권역을 넓혀 나갈 계획이다.

한봉섭 수산인더스트리 대표이사는 "친환경 에너지 사업의 안정적 포트폴리오 구축과 에너지원 다변화를 위해, 휴세스 지분 매각 입찰에 참여하게 됐다. 향후에도 글로벌 친환경 에너지 정책 추세에 걸맞은 사업 행보를 보일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검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수산인더스트리는 이번 낙찰자 선정에 따라, 한국지역난방공사와 본 계약을 위한 최종 협의를 단시일 내로 추진할 계획이다.

/김지영 기자(jy1008@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수산인더스트리, 휴세스 지분 49% 매각 거래 낙찰자 선정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