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하이브IM, '별이되어라2: 베다의 기사들' 개선점 공개


김영모 플린트 대표, '별이되어라2' 이용자 피드백 수용과 개발 노력 강조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하이브IM(대표 정우용)은 플린트(대표 김영모)에서 개발 중인 신작 '별이되어라2: 베다의 기사들'의 개발 현황을 8일 공개했다.

별이되어라2: 베다의 기사들 개발을 총괄하고 있는 플린트 김영모 대표는 개선 방향성을 담은 '개발자 노트'를 공식 커뮤니티에 공개했다. 플린트는 지난 10월 진행한 퍼스트 글로벌 베타 테스트의 이용자 피드백을 수렴해 게임의 개발 방향을 신속히 조정하고 콘텐츠 개선에 주력했다.

[사진=하이브IM]
[사진=하이브IM]

이번 개발자 노트는 종합적인 개편 동향에 중점을 뒀으며 특히 이용자들이 가장 많은 피드백을 제공한 전투 시스템 수정에 대한 내용에 집중했다.

회사 측은 타격 피드백을 개선하기 위해 게임 캐릭터의 선제 모션과 딜레이 속도를 대폭 수정했다. 조작 피드백에 있어서도 전력 질주와 회피의 반응성 및 최고 속도에 도달하는 지점, 회피 시 가속과 거리 등 다양한 요소를 수정했다.

조작 방식 개편에도 공을 들이고 있다. 액션 본연의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수동 컨트롤의 재미를 유지하는 동시에 던전 파밍의 피로를 최소화하기 위한 오토 플레이 기능을 테스트 중이다. 아이템 파밍의 편의 제공뿐 아니라 오토 플레이 중에도 캐릭터 변경을 통한 전략적 스킬 사용의 즐거움과 전투 상황을 보는 즐거움을 선사하는 것을 목표로 집중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이용자에게 다양한 전투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전체 맵의 레벨 디자인을 변경 중이며 몬스터 AI를 혁신적으로 개선해 다양한 전략을 활용한 높은 긴장감의 게임 플레이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전체 던전 플레이 타임 대폭 축소 △아이템 자동 습득 가능 △폭주하는 별의 힘 개선 △오토 타겟팅 개선 △최적의 카메라 시점 변경 및 카메라 워킹 수정을 통해 몰입도 있는 게임 환경을 제공해 나갈 계획이다.

김영모 플린트 대표는 "이용자들께 완벽에 가까운 버전을 서비스하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이를 위해 시간이 조금 더 필요하지만 내년 1분기에 서비스하는 것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하이브IM, '별이되어라2: 베다의 기사들' 개선점 공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