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청주 시내버스 노선 9일 개편…“변경사항 반드시 확인해야”


승강장 위치 개선 등 선진 대중교통 환경 구축

[아이뉴스24 안영록 기자] 충북 청주시는 9일 단행하는 시내버스 노선 개편을 통해 선진 대중교통 환경을 구축한다.

8일 시에 따르면 이번 개편안에는 △대중교통 소외지역에 대한 버스 공급 확대 △교통약자 배려 △방풍막 시범 설치 등 타 시도 모범사례 도입 △스마트 승강장 도입 △종점 및 교통 방해(사고) 유발 승강장 위치 개선 △운수종사자 근로환경 개선 등의 내용이 담겼다.

시내버스 노선 개편안 홍보물. [사진=청주시]
시내버스 노선 개편안 홍보물. [사진=청주시]

주요 내용을 보면 신규 도심인 오송‧오창‧동남‧방서‧테크노폴리스 등 대중교통 소외지역에 대중교통 공급을 확대한다.

동남지구 승강장 등 7곳에 교통약자 대기 공간을 마련하기 위해 바닥과 게시판에 교통약자 표시를 했다.

기기에 취약한 고령층을 위해 버스 측면에 환승 거점이 표시된 2024년형 노선도 등 고정식 행선 안내판을 일제 정비했다.

인천시 등 다수 지역에서 성공사례로 뽑힌 ‘방풍막’을 8곳에 시범 설치했다. 환승 거점에 난방시설을 갖춘 스마트 승강장 3곳도 구축했다.

교통 흐름을 방해하거나 도로교통법 위반 소지가 있는 승강장 70여곳의 위치를 조정하고, 봉명동 종점 휴게시설을 신축해 운수종사자 근로 여건을 개선했다.

버스 운영시간을 확대해 달라는 시민 요청을 반영해 첫차 운행 시간을 앞당기고, 막차 운행 시간을 늦췄다.

시는 개편된 버스 노선 운행 경로와 운행 시간을 누리집에 공개했다.

청주365콜센터 직원 교육, 민원대응TF팀 구성 등 노선 개편에 따른 사전 준비를 마쳤다. 콜센터 직원 등에는 민원 대응 매뉴얼을 배포했다.

이동빈 시 버스정책팀장은 “많은 홍보에도 시민 혼란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반드시 버스 노선의 변경 사항을 확인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모든 시민이 만족하는 버스 노선 개편으로 대중교통 선진도시로 탈바꿈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청주=안영록 기자(rogiya@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청주 시내버스 노선 9일 개편…“변경사항 반드시 확인해야”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