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유튜버 코코초이, 암 투병 중 사망…"최선을 다한 삶 존경"


[아이뉴스24 김다운 기자] 명품·쇼핑 유튜버 코코초이가 암 투병 중 갑작스러운 건강 악화로 사망했다.

유튜버 코코초이 [사진=코코초이 유튜브 캡쳐]
유튜버 코코초이 [사진=코코초이 유튜브 캡쳐]

지난 24일 유튜브 채널 코코초이에서 '코코언니, 늘 기억할게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추모글 작성자는 "코코언니가 사랑했던 구독자님들께

무거운 마음으로 소식을 전한다"며 "코코언니가 2023년 11월 18일 14시 26분 하늘나라로 먼저 떠났다"며 안타까운 소식을 전했다.

코코언니는 2023년 봄 골육종 진단을 받고 11월에 마지막 항암 치료 후 회복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유튜브 촬영을 앞둔 어느 날 갑작스럽게 건강이 악화하여 하늘나라로 떠났다.

작성자는 "구독자님들을 사랑하고 새로운 배움을 멈추지 않았던 코코언니를 기억해달라"고 추모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사랑하는 코코언니, 그곳에선 아프지 말고 편히 쉬세요. 저희가 늘 기억할게요"라고 덧붙였다.

지난 9월 코코초이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에 "잠깐 쉬어가야 할 때인 거 같다"며 "컨디션 회복해서 보다 업그레이드된 코코초이로 돌아오겠다"며 잠시 유튜브 활동을 중단한다고 공지했다.

코코초이는 샤넬, 에르메스, 디올, 셀린느 등의 명품 브랜드를 개봉하고 착용하는 영상과 여행 영상을 올리며 인기를 끌었다. 구독자 수 8만6000명, 통합조회수 4232만 회를 달성하기도 했다.

구독자들도 갑작스러운 비보에 추모의 마음을 전했다.

구독자들은 "늘 다정하게 좋은 영상 보여주셨던 초이님, 아름답게 멋지게 늘 최선을 다 한 삶을 존경한다" "본인의 삶에 대해서도 진취적이시고 긍정적이셔서 즐겨봤었다. 가시는 길 외롭지 않게 많은 사람들이 기억하고 슬퍼하고 있음이 전해졌으면 좋겠다" "한동안 영상이 늦어져서 바쁘신 줄로만 생각했는데, 항상 밝고 생기가 넘치셔서 편찮으실거라는 생각도 못했다"고 비통한 마음을 전했다.

/김다운 기자(kdw@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유튜버 코코초이, 암 투병 중 사망…"최선을 다한 삶 존경"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