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알스퀘어, 홍콩 상업용 부동산 데이터 확보…亞 7개국 DB 구축


홍콩 오피스, 호텔, 레지던스 등 업무∙상업용 건물 4700개 현지서 조사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상업용 부동산 종합 서비스 기업 알스퀘어가 홍콩 상업용 부동산 전수조사를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

알스퀘어는 홍콩의 주요 오피스와 대형 호텔, 레지던스 등 업무∙상업용 빌딩 4700개에 대한 위치와 면적, 임대차 현황, 소유주, 관리인 등 상세 정보를 현지에서 직접 확보했다.

이로써 알스퀘어는 우리나라에 이어 △베트남 △싱가포르 △태국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홍콩 등 아시아 7개국 상업용 부동산 데이터를 보유하게 됐다.

알스퀘어가 홍콩 상업용 부동산 데이터 확보하면서 아시아 7개국 DB를 구축한다. [사진=알스퀘어]
알스퀘어가 홍콩 상업용 부동산 데이터 확보하면서 아시아 7개국 DB를 구축한다. [사진=알스퀘어]

최근 중국 부동산 위기가 심화하면서 홍콩 상업용 부동산 시장 매력이 과거보단 떨어지고, 싱가포르가 새로운 아시아의 금융 허브로 떠오른다는 평가를 받고있다.

그러나 홍콩은 주요 동남아 국가들의 규모를 더한 것보다 시장 규모가 월등히 크고, 글로벌 투자자의 거래도 여전히 활발하다. 알스퀘어 따르면 지난해 베트남, 필리핀, 태국 등 3개 국가(413조원)의 상업용 부동산 시장 규모를 합쳐도 홍콩(433조원)을 밑돈다.

알스퀘어는 글로벌 투자자의 홍콩 상업용 부동산 임대차∙매매 데이터 수요가 꾸준할 것이라고 판단, 이번에 홍콩 상업용 부동산 전수조사를 진행했다.

알스퀘어 관계자는 "홍콩에서 매년 상업용 부동산 거래가 1만5000~2만건 이뤄지며, 데이터 단가도 여타 동남아 국가보다 3배 높다"며 "상대적으로 부동산 데이터 가치가 높고, 데이터 수요도 탄탄하다"고 말했다.

한편, 알스퀘어는 국내외 업무∙상업용 건물 30만개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데이터 애널리틱스와 리서치, 임대차, 매입∙매각 자문, 부동산 자산관리(PM), 건축 등의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최근엔 정부의 중동, 베트남, 미국 경제사절단에 잇따라 선정돼 해외 시장 보폭을 넓히고 있다. 베트남과 싱가포르에서도 사업을 펼치고 있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알스퀘어, 홍콩 상업용 부동산 데이터 확보…亞 7개국 DB 구축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