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13년 만에 수능 만점자 0명?…가채점 5일째도 소식 '잠잠'


[아이뉴스24 김동현 기자]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에서 만점자가 단 1명도 나오지 않을 수도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21일 전국진로진학상담교사협의회(전진협) 등에 따르면 지난 16일 치러진 2024학년도 수능에서 고3 재학생 중 아직 전 과목 만점을 받은 인원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시험)이 16일 전국 84개 시험지구 1,279개 시험장에서 일제히 열린 가운데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여자고등학교 시험장을 찾은 수험생들이 시험 준비를 하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시험)이 16일 전국 84개 시험지구 1,279개 시험장에서 일제히 열린 가운데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여자고등학교 시험장을 찾은 수험생들이 시험 준비를 하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고3 재학생과 N수생 등을 포함해 약 12만 명의 수험생 가채점 정보를 보유한 메가스터디 교육 역시 재학생 중 수능 만점자는 없는 것 같다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시대인재 등 주요 재수학원에서도 현재까지의 가채점 결과 만점자는 확인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물론 공개적으로 성적을 알리지 않는 수험생들도 많아 실제 결과가 발표되면 만점자가 나올 수도 있다. 하지만 현재로서는 올해 만점자가 '0명'일 수도 있는 상황이다.

이번 수능에서 만점자가 등장하지 않는다면 이는 지난 2011학년도 수능 이후 13년 만의 일이다. 이후에는 꾸준히 만점자가 나왔으며 문·이과 통합 수능 첫해였던 2022학년도에도 재수생 1명이 만점을 획득했다.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시험)이 16일 전국 84개 시험지구 1,279개 시험장에서 일제히 열린 가운데 서울 용산구 용산고등학교(제15시험지구 제7시험장)에서 수험생들이 마지막 점검을 하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시험)이 16일 전국 84개 시험지구 1,279개 시험장에서 일제히 열린 가운데 서울 용산구 용산고등학교(제15시험지구 제7시험장)에서 수험생들이 마지막 점검을 하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전진협 관계자는 "보통 수능 직후 학생들이 가채점에 들어가고, 전 과목 만점자가 나오면 교사들 사이에 소문이 난다"며 "아직 고3 만점자 얘기가 없는 것을 보면 이번 수능에서는 (만점자) 재학생은 보이지 않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이 같은 상황에 일각에서는 "정부의 '킬러문항 배제 방침'이 수험생들에게 와닿지 않았다" "6월 이후 킬러문항 배제로 출제 기조가 갑자기 바뀌어 수험생들이 대비할 시간이 적었다" 등의 지적도 제기되고 있다.

/김동현 기자(rlaehd3657@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13년 만에 수능 만점자 0명?…가채점 5일째도 소식 '잠잠'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