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알바몬, 알바 성수기 맞아 '프로파일링' 콘셉트 신규 디지털 캠페인 전개


'대한민국 1호 프로파일러' 권일용 교수 광고 모델 발탁…"맞춤형 알바 추천"

[아이뉴스24 권용삼 기자] 아르바이트 플랫폼 알바몬은 '대한민국 1호 프로파일러'로 유명한 권일용 동국대 교수를 광고 모델로 발탁해 '미스터리 알바 프로파일링 ABTI' 디지털 캠페인을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권일용 동국대 교수가 출연한 알바몬 디지털 캠페인 영상 모습. [사진=알바몬]
권일용 동국대 교수가 출연한 알바몬 디지털 캠페인 영상 모습. [사진=알바몬]

이번 디지털 캠페인은 수능 시즌 아르바이트 성수기를 맞아 구직에 나서는 청년들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또 'ABTI 테스트'를 통해 성향에 맞는 맞춤형 일자리 찾기가 가능하다는 메시지가 담겼다.

'ABTI 테스트'는 알바몬과 자아탐구 플랫폼 푸망이 협업해 만든 아르바이트 프로파일링 테스트다. 성격유형검사인 MBTI 테스트와 유사한 방식으로 진행된다.

아르바이트 구직자가 성격, 대인관계를 비롯해 업무 상황 등과 관련된 총 12개의 질문에 답변을 하면 △맑은 눈의 광인 △괴짜 불도저 △탕후루 인간 등 16가지의 결과와 그에 따른 유형별 설명을 해준다. 또 각 유형별로 자신의 성향에 맞는 아르바이트가 무엇인지도 알려준다. 테스트 결과는 카카오톡과 페이스북 등 SNS로도 공유할 수 있다.

신규 캠페인 영상에서 권 교수는 어떤 아르바이트를 해야할 지 고민하는 청년에게 성향과 관심사 등을 질문하며 맞춤형 아르바이트를 추천해준다. 알바몬 디지털 캠페인 영상 본편은 알바몬 공식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SNS 채널과 알바몬 앱 '알바몬 TV'에서 볼 수 있다.

알바몬 관계자는 "알바 구직자들이 최근 유행하는 MBTI와 같은 심리테스트 형식을 차용한 테스트를 즐기며 나의 취향에 딱 맞는 일자리를 몇 가지 문항으로 재밌게 알아볼 수 있다"며 "ABTI 테스트를 통해 구직자가 자신의 성향과 역량을 파악해 본인에게 적합한 일자리를 찾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권용삼 기자(dragonbuy@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알바몬, 알바 성수기 맞아 '프로파일링' 콘셉트 신규 디지털 캠페인 전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