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한화, 새 외국인 타자 요나단 페라자 영입


[아이뉴스24 송대성 기자]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새 외국인 타자를 영입했다.

한화는 19일 "계약금 20만 달러, 연봉 60만 달러, 옵션 20만 달러 등 총 100만불에 요나단 페라자를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한화 이글스 새 외국인 타자 요나단 페라자. [사진=미국 마이너리그 홈페이지 캡처]
한화 이글스 새 외국인 타자 요나단 페라자. [사진=미국 마이너리그 홈페이지 캡처]

페라자는 베네수엘라 출신의 1998년생 외야수다. 우투의 스위치히터로, 키 175cm, 체중 88kg의 작지만탄탄한 체형에 빠른 배트스피드를 바탕으로 강한 타구를 생산하는 중장거리 유형의 타자다.

또한 열정적인 플레이 스타일로 젊은 팀분위기에도 활력을 불어넣을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난 2015년 미국 프로야구 시카고컵스에 입단한 페라자는 지난시즌 트리플A까지 승격, 121경기에서 0.284의 타율, 0.534의 장타율(홈런 23개)에 0.922의 OPS를 기록했다.

/송대성 기자(snowball@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한화, 새 외국인 타자 요나단 페라자 영입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