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기독교복음선교회 구국기도회 개최... “민족과 세계에 평화 깃들길”


15일, 여의도대로에서.... 전세계 73개국 회원 온라인 생중계

[아이뉴스24 이광열 기자] 지난 7월부터 전국 대도시에서 정명석 목사의 억울함을 호소해 왔던 기독교복음선교회(세칭 JMS)가 15일 민족과 세계를 위한 구국기도회를 개최했다.

선교회는 이날 오후 2시부터 서울 여의도대로에서 해외 회원 2000여명을 포함, 전체 20만여명(선교회 추산)이 참여한 가운데 ‘2023년 민족과 세계를 위한 화합과 평화 구국기도회’를 열었다. 구국기도회는 전세계 73개국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했다.

기독교복음선교회 회원들이 ‘2023년 민족과 세계를 위한 화합과 평화 구국기도회’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이광열 기자]
기독교복음선교회 회원들이 ‘2023년 민족과 세계를 위한 화합과 평화 구국기도회’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이광열 기자]

행사에 앞서 곽동원 선교회 교인협의회 대표는 “세계는 전쟁의 공포와 경제의 어려움 등 그 어느 때보다 기도가 필요한 시기를 맞았다”며 “이날 기도회를 통해 하나님의 진리와 진실이 자리 잡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정용석 선교회 공동대표는 “기독교복음선교회는 정명석 목사가 1978년 6월 1일 복음을 전파하면서 창립돼 지난 45년 동안 대한민국과 지구촌에 복음을 전해 2023년 현재 국내 200여 개, 세계 73개국에 교회가 세워져 수십만 명이 신앙생활을 하는 세계적인 선교단체로 성장해 왔다”며 “전세계 전쟁의 공포와 재난으로 인한 고통이 사라지길 바라는 마음으로 오늘 성삼위 하나님께 간절히 기도하는 시간을 갖게 됐다”고 밝혔다.

이날 기도회는 1부 세계 평화와 화합을 위한 기도, 2부 민족을 위한 기도, 3부 섭리를 위한 기도 등 총 3부로 진행됐다.

1부에서는 하마스의 이스라엘 침공, 우크라이나전, 중국의 대만침공우려 등 전쟁의 위협에서 생명의 해를 받지 않고 진정한 세계 평화가 이뤄질 수 있도록 기도했다.

2부는 북한의 전쟁 분위기 조성, 정치적 분쟁, 경기침체, 가짜뉴스로 인한 피해, 각종 사회적 범죄 등이 사라질 수 있도록 간절히 기도하는 시간으로 이어졌다.

3부에서는 정명석 목사의 억울함을 부각시켰다. 정라미 선교회 공동대표는 “정 목사는 예수님의 육신으로서 하나님의 말씀을 전했고, 월남전에 두 번이나 참전해 포로를 잡는 방식으로 사람을 살리는 전쟁을 했다. 오직 하나님과 예수님의 몸이 되어 살아온 목사님의 억울함이 풀어질 수 있도록 기도하자”고 강조했다.

교인협의회 관계자는 “부디 기피신청을 인용해 무죄추정·증거제일주의 원칙에 따라 정명석 목사님이 공정한 재판을 받을 수 있도록 해 달라”고 했다.

정명석 목사는 준강간 등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가운데, '재판부의 예단 발언, 반대신문권 침해' 등을 이유로 지난 7월 법관 기피신청을 했으나 2심에서도 받아들여지지 않아 재항고한 상태다.

/대전=이광열 기자(jscrs@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기독교복음선교회 구국기도회 개최... “민족과 세계에 평화 깃들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