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강진군, 백종원과 함께 지역상권 살린다


상생발전 양해각서 체결…강진읍시장 등 지역상권과 경제 활성화 큰 기대

[아이뉴스24 김상진 기자] 전라남도 강진군이 지역살리기 프로젝트의 하나로 전남권 지방자치단체 가운데 최초로 26일 오전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와 상생발전 양해각서를 체결, 지역 상권과 경제 활성화 방안을 논의한다.

이날 강진군에 따르면 군은 지역소멸에 대응하기 위해 음식과 관광 활성화를 통한 지역상권과 경제 살리기를 목표로 설정하고 백종원 대표와 손을 잡았다.

강진원 강진군수(왼쪽)가 26일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오른쪽)와 양해각서를 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강진군]
강진원 강진군수(왼쪽)가 26일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오른쪽)와 양해각서를 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강진군]

㈜더본코리아는 충남 예산군과 예산시장을 중심축으로 ‘예산형 구도심 지역상생 프로젝트’를 추진한 결과 예산시장은 올해 7월까지 누적방문객 137만명을 돌파하며 사라질뻔한 작은 시장을 전국에서 가장 주목받는 시장으로 변화시켰다.

군은 지난 3월 지자체를 대상으로 개최한 ‘예산시장 벤치마킹을 위한 간담회’에 강진원 군수가 직접 참여해 백종원 대표에게 건의했고, 지속적인 제안으로 백종원과 함께 ‘강진지역 살리기 프로젝트’를 추진하기로 했다.

군은 더본외식산업개발원 강진 분원을 유치해 창업 등에 필요한 컨설팅, 시설 지원 등 모든 분야를 뒤에서 밀어주는 행정지원으로 지역회복의 구심점을 만들어낸다는 계획이다.

군은 강진읍시장 주변의 오감통 공연장, 음악창작소를 연결해 음악, 문화예술, 레트로 감성이 함께하는 핫플레이스를 만들 방침이다. 강진에서 나는 신선한 식재료를 활용한 건강하고 맛있는 음식들을 개발해 ‘맛과 관광’이라는 방향성을 뚜렷이 한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이번 더본코리아 백종원 대표와 함께 하는 지역경제 활성화 상생발전 협약은 전국의 미식 관광객들의 발길을 모이게 할 것으로 확신한다”면서 “더본외식산업개발원 강진분원을 유치하고 단계별로 강진읍시장, 오감통 먹거리타운, 주변상가 활성화 전략을 완벽하게 추진해 강진을 전국 최고의 핫플레이스로 만들고 이를 통해 음식을 연계한 관광산업의 새로운 성공모델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강진만의 특별한 관광마케팅으로 미항 마량에서 열리는 마량놀토수산시장, 병영면 병영시장의 불타는 금요일엔 불고기 파티 불금불파, 스트레스를 풀고 가라는 의미가 담긴 농가 민박 푸소 등의 체험 프로젝트 등 다른 지역에서 찾아볼 수 없는 독특한 지역문화 콘텐츠들로 성공사례를 만들고 있다.

그 가운데 강진한정식, 돼지불고기, 회춘탕 등 풍부한 음식문화 자산을 바탕으로 새로운 상품개발을 위한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다. 최근에는 하멜촌맥주와 하멜촌커피를 개발해 독자적인 지역 상품을 선보이고 있는 점도 눈에 띈다.

/광주=김상진 기자(zz1004@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강진군, 백종원과 함께 지역상권 살린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