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넥슨, '제8회 청소년 프로그래밍 챌린지' 본선 진출자 확정


4100여명 참가 신청…10월 28일 넥슨 사옥에서 본선 개최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넥슨(대표 이정헌)은 제8회 '넥슨 청소년 프로그래밍 챌린지(이하 NYPC 2023)' 온라인 예선을 마치고 80명의 본선 진출자 명단을 확정했다.

4100여명이 참여한 온라인 예선은 지난 8월 '라운드1'과 '라운드2' 두 차례에 걸쳐 진행됐다. 라운드1에서는 '메이플스토리',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던전앤파이터', '블루 아카이브', 'FC 온라인', '마비노기' 등 넥슨 게임 IP 6종을 활용한 문제가 출제됐고 800점 만점 중 150점 이상을 획득한 1660여명이 라운드2에 진출했다.

라운드2는 8월 13일과 19일 양일 간 제한 시간 내 문제 풀이 형식으로 진행됐으며, 이 중 최상위 득점자 80명이 본선 대회 진출자로 확정됐다.

[사진=넥슨]
[사진=넥슨]

넥슨은 본선 진출자 80명을 대상으로 오는 10월 28일 판교 넥슨 사옥에서 오프라인 본선 대회를 개최한다. 또한 본선에 진출하지 못한 라운드2 상위 득점자 500명을 대상으로 다양한 코딩 문제풀이 경험을 제공하고자 온라인 '오픈 콘테스트'를 운영한다.

김정욱 넥슨재단 이사장은 "올해도 프로그래밍을 좋아하는 어린이와 청소년들의 큰 관심과 참여로 본선 진출자를 가리기 위한 라운드1·2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며 "코딩을 향한 참가자들의 뜨거운 열정과 노력에 상응할 수 있는 본선 대회가 되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넥슨은 9월 중순까지 전국 초·중·고등학생들에게 NYPC 2023 참가를 독려하고 프로그래밍에 대한 관심을 확대하고자 학교 방문 형식의 신규 캠페인인 'NYPC 스쿨어택'을 진행했다. 캠페인에는 전국 초·중·고 2000개교 이상, 약 5만명의 학생들이 투표에 참여했다. 넥슨은 투표를 통해 선정된 위례한빛중학교, 고덕중학교, 한민고등학교 총 3개 학교에 방문해 간식차를 제공하고 넥슨 굿즈를 증정하는 등 다양한 현장 이벤트를 진행했다.

이외에도 올해 NYPC부터 참가자들의 프로그래밍 역량 증진에 도움을 주고자 넥슨닷컴 계정을 활용한 멤버십 제도를 도입했다. 멤버십제 도입으로 참가자들은 '마이 페이지'에서 NYPC 참가 이력과 성적을 확인하며 실력 성장과정을 직접 확인할 수 있게 됐다.

넥슨과 넥슨재단이 공동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콘텐츠진흥원, 게임문화재단이 후원하는 NYPC는 코딩에 대한 청소년들의 관심 제고와 역량 증진을 목적으로 2016년 처음 시작돼 올해 8회째를 맞았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넥슨, '제8회 청소년 프로그래밍 챌린지' 본선 진출자 확정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