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항저우AG] 유도 이하림, '천적' 양융웨이에 또 덜미…은메달 획득


[아이뉴스24 송대성 기자] 한국 유도 경량급 간판 이하림(26·한국마사회)이 또다시 '천적'에 당하며 아쉬움을 삼켰다.

이하림은 24일 중국 저장성 항저우 샤오산 린푸 체육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유도 남자 60kg이하급 결승에서 양융웨이(대만)에게 절반패했다.

한국 유도 이하림이 24일 중국 저장성 항저우 샤오산 린푸 체육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유도 남자 60㎏이하급 결승전에서 양융웨이에 패했다. [사진=뉴시스]
한국 유도 이하림이 24일 중국 저장성 항저우 샤오산 린푸 체육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유도 남자 60㎏이하급 결승전에서 양융웨이에 패했다. [사진=뉴시스]

이하림은 1분 35초 상대와 지도(반칙) 1개씩을 주고받으면서 접전을 벌였다. 그러나 경기 종료 30초를 남기고 전반을 내주며 양융웨이에게 끌려갔다.

이하림은 남은 시간 불리한 상황을 뒤집기 위해 최선을 다했지만 끝내 은메달로 경기를 마쳤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대회에서 동메달을 차지했던 이하림은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에 도전했다. 그러나 메달 색깔을 동에서 은으로 바꾸는 데 만족해야 했다.

지난 7월 양융웨이가 갖고 있던 국제유도연맹(IJF) 세계랭킹 1위를 빼앗기도 했던 이하림. 그러나 맞대결에서는 늘 고배를 마셨다.

이하림은 2019년 타슈켄트에서 열린 그랑프리에서 처음 양융웨이에게 패배한 뒤 그해 오사카 그랜드 슬램과 2021년 도하 마스터스까지 3전 전패를 기록했다.

이하림은 아시안게임 무대에서 설욕을 노렸지만 이번에도 양융웨이를 넘지 못했다.

/송대성 기자(snowball@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항저우AG] 유도 이하림, '천적' 양융웨이에 또 덜미…은메달 획득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