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고흥군, 내년도 재해위험지역 정비사업 국비 확보


[아이뉴스24 김상진 기자] 전라남도 고흥군은 행정안전부 소관 내년도 재해위험지역 정비 신규사업 4건과 계속사업 17건 총 21개 사업지구에 투입할 국비를 확보했다고 21일 밝혔다.

재해위험지구 정비사업은 최근 기상 이변에 따른 국지성 집중호우와 태풍 등 자연 재난으로부터 주민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추진된다.

전라남도 고흥군의 재해위험지역 정비사업 계획도 [사진=고흥군]
전라남도 고흥군의 재해위험지역 정비사업 계획도 [사진=고흥군]

이번에 선정된 신규사업(4건 231억)은 △고흥읍 송곡 자연재해 위험개선지구 정비(174억) △풍양 고옥3 급경사지 붕괴위험 정비(25억) △두원 안양(14억)·점암 회계(18억) 재해위험 저수지 정비사업이다.

또한, 고흥군은 2026년까지 재해위험지구 계속사업 17건에 1,568억 원을 투입할 계획으로 설계·공사를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집중호우 시 하천이 월류되고 저지대 침수 피해가 상습적으로 발생하는 고흥읍과 도양읍을 항구적으로 안전한 지역으로 만들고자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 공모사업(고흥 459억, 녹동 498억)을 유치·설계 중이며, 해창만 간척지 내 노후교량 붕괴로 인한 안전사고 등을 예방하고자 4개소에 420억 원을 투입해 공사 중에 있다.

고흥군은 추진 중인 계속사업이 조속히 마무리되도록 추진상황을 상시 점검하고 신규사업의 설계·행정절차 이행 기간을 단축해 예상할 수 없는 자연재해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기 전 사업이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공영민 군수는 앞으로도 “군민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는 재해 없는 고흥군을 만들기 위해 재해·재난 대응 예산 확보에 총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광주=김상진 기자(zz1004@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고흥군, 내년도 재해위험지역 정비사업 국비 확보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