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무기력한 경기력…韓 여자배구, 올림픽 예선 1차전서 이탈리아에 완패


[아이뉴스24 송대성 기자] 이변은 역시나 없었다. 한국(세계랭킹 36위)에 이탈리아(5위)는 버거운 상대였다.

세사르 에르난데스 곤살레스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은 17일(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에서 열린 2024 파리 올림픽 예선 C조 1차전에서 이탈리아에 0-3(11-25 20-25 17-25)으로 패했다.

서브를 시도하는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의 강소휘. [사진=국제배구연맹(FIVB)]
서브를 시도하는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의 강소휘. [사진=국제배구연맹(FIVB)]

한국은 이탈리아, 폴란드, 독일, 미국, 콜롬비아, 태국, 슬로베니아와 함께 C조에서 경쟁한다. 파리 올림픽 본선 무대에 오르기 위해서는 8개 팀 중 2위 안에 들어야 한다.

첫 경기부터 버거운 상대를 만난 한국은 남은 경기를 모두 승리로 장식해야 본선 무대를 바라볼 수 있는 힘든 상황에 놓였다.

하지만 객관적인 전력을 살펴보면 본선 진출이 아닌 전패를 걱정해야 하는 상황에 놓인 한국이다.

한국은 이탈리아를 상대로도 블로킹 3-10, 서브 0-2 등 공격 대부분의 지표에서 밀렸다.

두 자릿수 득점(10)자는 강소휘(GS칼텍스)가 유일했다. 주장 박정아(페퍼저축은행)는 6점은 기록했다.

1세트를 큰 점수 차로 내준 한국은 2세트를 권민지(GS칼텍스)와 이주아(흥국생명)의 득점을 앞세워 3-0으로 출발했다.

이탈리아의 추격에도 리드를 이어가던 한국은 9-8에서 서브와 리시브 범실이 연달아 나오며 흐름을 빼앗겼다. 이후 20점을 넘기며 추격에 나섰지만 끝내 분위기 반전을 일궈내지 못했다.

한국은 3세트 역시 큰 점수 차로 내주면서 고개를 떨궜다.

한국은 18일 폴란드(7위)와 조별 예선 2차전을 치른다.

/송대성 기자(snowball@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무기력한 경기력…韓 여자배구, 올림픽 예선 1차전서 이탈리아에 완패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