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과기정통부, 포스코DX에 이음5G 주파수 할당


철강 분야 자동화·안전 관리에 이음5G 도입

[아이뉴스24 이영웅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포스코DX에게 이음5G 주파수할당 및 기간통신사업 등록 절차를 완료했다고 11일 밝혔다.

이음5G는 5G 융합서비스를 희망하는 사업자가 직접 5G망을 구축할 수 있도록 토지와 건물 등 특정구역 단위로 5G주파수를 활용하는 통신망이다. 철강업계가 이음5G를 도입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자동화 제고 및 작업자 안전도모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광양제철소 이음5G 활용계획 [사진=과기정통부]
광양제철소 이음5G 활용계획 [사진=과기정통부]

이로써 이번 주파수할당으로 이음5G 주파수를 할당받은 법인이 14개 기관으로 늘어나며 총 24개 기관 40개소에 이음5G 서비스가 제공 중이다.

광양제철소에서는 그동안 사람이 직접 고로의 쇳물(용선)을 제강 공장으로 운송하는 기관차를 운행하였다. 포스코DX는 이음5G 통신망을 기반으로 자율주행 기관차와 철도관제 시스템을 연동해 운행의 자동화 및 작업자의 안전 관리에 기여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기관차에 라이다와 여러 대의 카메라를 설치해 운행 사각지대를 없애고 긴급 원격제어 등의 기능을 탑재하여 작업자의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포스코DX는 광양제철소에 이음5G 기반으로 고화질 영상을 실시간으로 획득·관제하는 시스템을 구축하여 크레인 원격조업, 재난·안전 관리용 로봇 순찰, 제철소 가상모형(디지털트윈)을 통한 조업 최적화 및 교육 등의 서비스를 제공해 효율성과 안전성 향상을 도모할 계획이다.

최우혁 과기정통부 전파정책국장은 "이번 이음5G 주파수공급을 통해 철강 분야 최초로 자동화와 안전 관리를 위해 이음5G가 도입되는 데에 의의가 있다"며 "이음5G가 국내 철강 산업 전반으로 확산되어 수출과 고용을 촉진하고 더 많은 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영웅 기자(hero@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과기정통부, 포스코DX에 이음5G 주파수 할당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