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LG전자, 'IFA2023'서 고효율 가전 신제품 대거 공개…"유럽 시장 공략"


'넷제로 하우스' 테마로 전시장 꾸미고…'홈 에너지 플랫폼' 선봬

[아이뉴스24 권용삼 기자] LG전자가 'IFA 2023'에서 최고 수준의 에너지 효율을 갖춘 다양한 생활가전 신제품을 앞세워 유럽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왼쪽부터 LG전자 고효율 냉장고, 세탁기, 건조기, 인스타뷰 오븐(위), 식기세척기(아래) [사진=LG전자]
왼쪽부터 LG전자 고효율 냉장고, 세탁기, 건조기, 인스타뷰 오븐(위), 식기세척기(아래) [사진=LG전자]

LG전자는 오는 9월 1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되는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 'IFA 2023'에서 '넷제로 하우스'를 테마로 세탁기, 건조기, 냉장고, 식기세척기 등 유럽시장을 겨냥한 다양한 고효율 가전 신제품을 전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앞서 유럽은 지난해 탄소중립을 실현하기 위해 2030년까지 에너지 소비와 러시아산 화석연료 의존도를 줄이고 신재생에너지를 확대하자는 '리파워 EU' 계획을 선언한 바 있다.

이러한 변화에 따라 유럽 내 고객들의 고효율 가전 제품에 대한 관심과 수요가 크게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LG전자는 인버터 모터와 컴프레서 등 차별화된 핵심부품 기술력을 기반으로 유럽 고효율 가전시장을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이는 'LG 드럼 세탁기'는 가장 높은 에너지 효율 등급인 A등급보다 약 40% 효율이 더 좋고, 해양 생태계 보호를 위한 미세플라스틱 케어 코스도 장점이다.

특히 LG 세탁기만의 차별화된 6모션으로 섬세한 세탁을 구현해 세탁 효과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세탁 과정에서 옷감의 마찰로 생기는 미세플라스틱을 최대 60% 감소시킨다.

건조기 신제품은 에너지 효율 등급이 'A+++'로 시장에 출시된 제품 중 가장 높은 수준이다. 이 제품은 '지구온난화지수(GWP)'가 3에 불과한 차세대 친환경 냉매 'R290'을 적용했다.

냉장고 신제품은 최고 에너지 등급인 A보다 20% 정도 뛰어난 효율로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췄다. 아울러 LG전자 동급 모델 중 최저 소음인 29dB를 구현했다.

이와 함께 LG전자는 '넷제로 하우스' 전시 공간에서 고효율 가전뿐만 아니라 가정에서 사용하는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절약하는 '홈 에너지 플랫폼'도 선보인다.

관람객은 LG전자의 사물인터넷(IoT) 플랫폼 'LG씽큐' 앱을 통해 편리하게 가전을 제어하고, 에너지 저장 및 소비량을 모니터링하는 체험을 할 수 있다.

또 '공기열원 히트펌프(AWHP)' 방식의 고효율 냉난방시스템을 활용해 에너지 소비량을 줄이고, 태양광 발전으로 생산한 전력 중 사용하고 남은 전력은 가정용 'ESS 시스템'에 저장할 수 있는 모습도 볼 수 있다.

이 밖에 LG전자는 '빌트인' 전시존을 별도로 마련해 LG 프리미엄 가전만의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하고, 에너지 효율을 높인 '인스타뷰 오븐', '식기세척기', '후드 일체형 인덕션', '상냉장 하냉동 냉장고' 등 다양한 빌트인 신제품을 전시할 예정이다.

류재철 LG전자 H&A사업본부장 사장은 "앞선 에너지 기술을 적용한 고효율 가전을 지속 개발하는 등 환경과 고객 모두를 생각하는 LG전자만의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용삼 기자(dragonbuy@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LG전자, 'IFA2023'서 고효율 가전 신제품 대거 공개…"유럽 시장 공략"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