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서울 아파트 상승거래 비중 2개월째 50%↑ [부동산 변곡점]


직방 분석…서울 상승거래 비중 전월대비 소폭 감소

[아이뉴스24 안다솜 기자] 서울 아파트 매매 상승 거래 비중이 전월 대비 소폭 줄고 하락 거래 비중이 늘어났다.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 전망대에서 바라본 아파트 전경. [사진=아이뉴스24DB]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 전망대에서 바라본 아파트 전경. [사진=아이뉴스24DB]

23일 종합 프롭테크 기업 '직방'에 따르면 서울의 올해 7월 상승 거래 비중은 50.41%로 6월(51.78%)과 비교해 소폭 줄었으나 2개월 연속 전체의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7월 하락 거래 비중은 33.77%로 6월(32.42%)에 비해 1.35%포인트(p) 증가했다. 6월 대비 7월 하락 거래 비중 증가는 서울과 대전 0.32%p, 세종 2.88%p, 강원 2.13%p 등 4개 시·도에서 나타났다.

서울 이외에 7월 상승 거래 비중이 절반을 넘긴 지역은 제주(50.47%)가 유일하다.

서울의 대폭 상승(5% 이상 상승) 거래량은 6월 716건에서 7월 663건으로 53건 줄었고, 소폭 상승(1~5% 상승)은 6월 766건에서 7월 688건으로 78건 감소했다. 서울 대폭 하락(5% 이상 하락) 거래량은 6월 409건에서 7월 358건으로 51건 감소했는데 소폭 하락(1~5% 하락)은 6월 519건에서 7월 547건으로 28건 증가했다.

직방 관계자는 "8월의 거래 동향은 상승 거래 비중 축소와 하락 거래 비중 증가가 나타나고 있다"며 "아직 집계 기간이 많이 남아 최종적으로 이러한 패턴이 유지될지는 좀 더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안다솜 기자(cotton@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서울 아파트 상승거래 비중 2개월째 50%↑ [부동산 변곡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